본문 바로가기

뉴스

김동완♥서윤아, 새신랑·새신부 느낌 물씬..박술녀 “빨리 결혼하길” (‘신랑수업’)[Oh!쎈 포인트]

댓글0
OSEN

[OSEN=박하영 기자] ‘신랑수업’ 김동완, 서윤아 커플이 신혼 부부 자태를 뽐냈다.

10일 방송된 채널A 예능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에서는 김동완-서윤아 커플이 200일을 맞아 한복을 입고 기념 촬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동완과 서윤아는 한복연구가 박술녀를 찾았다. ‘신랑수업’ 팬이라는 박술녀는 김동완에게 “이벤트만 잘하면 안돼. 이벤트가 중요한 게 아니라 빨리 결혼해서 그냥 살면 된다”고 조언해 웃음을 자아냈다. 당황한 김동완은 “만나자마자 결혼이요? 부끄럽다”고 했고, 박술녀는 “요즘에는 이런 거 생각해야 된다. 세월이 너무 빠르다. 화살촉 같다. 그러니까 내 말은 빨리 결혼했으면 좋겠다. 김동완, 서윤아 결혼식 한복은 내가 책임질게”라고 결혼을 적극 추천했다.

또 박술녀는 심형탁-사야 부부의 한복을 만들기도 했었다고. 그는 “배냇저고리를 만들어 놨다. 액자 속에 넣어놨다가 좋은 소식 들리면 뛰어가려고 한다”고 밝혀 심형탁을 감동케 했다. 그러면서도 김동완, 서윤아에게 “두 사람도 빨리 결혼해서 30대 때 빨리 애를 낳는 게 좋다”며 네버엔딩 결혼 잔소리를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OSEN

이다해, 세븐 부부의 역시 박술녀의 한복을 입었다고. 이다해는 “저도 결혼식 때 영상 폐백을 여기 한복 입고 했다. 부모님 몰래 서프라이즈로 했다”라고 밝혔다. 이때 이다해, 세븐 결혼식 당시 영상 폐백이 공개되고, 이를 본 이다해는 “갑자기 새록새록하다”며 추억을 회상했다.

이후 박술녀의 한복을 입고 나온 두 사람. 특히 곱디고운 한복 자태를 뽐내는 서윤아에 김동완은 눈을 떼지 못했다. 이어진 두 번째 한복도 마찬가지. 김동완은 서윤아에게 신발을 직접 신겨주며 “이 신발이 맞으면 오늘 밤엔 집에 돌아가지 못하오”라고 달달한 멘트를 날렸다.

그러자 박술녀는 김동완에게 “남자들의 옷고름을 풀 생각만 하면 안 된다. 잘 매는 법도 알아야 한다”라고 조언했다. 이에 김동완은 서윤아의 옷고름을 푼 뒤, 직접 매는 등 달달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mint1023/@osen.co.kr

[사진]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OSE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뉴스12NE1, 친정 YG서 완전체 컴백…양현석 미팅→대규모 콘서트(종합)
  • 스포츠서울‘쯔양 협박 의혹’ 카라큘라, 추가 폭로…기자 이름 대고 3000만원 갈취 의혹
  • 머니투데이백종원, 대마초 재료 등장에 '화들짝'…"제작진 미쳤니?"
  • 텐아시아[종합] 이동건, 조윤희와 이혼 원치 않았다더니…"연애 안 해, 해서는 안 될 행동" ('미우새')
  • 스포티비뉴스현아♥용준형→천둥♥미미…결혼 골인 '아이돌 부부'들[이슈S]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