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나나, '파격' 단발머리 변신…타투 지우기 ing

댓글0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박서영 기자) 배우 나나가 싹둑 자른 단발머리를 공개했다.

10일 나나는 개인 계정에 "Blue Swell Resort"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업로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나나는 수영복 탑과 반바지, 래시가드를 입고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었다. 길었던 머리가 턱라인까지 짧아진 모습이 눈에 띄었다.

이어 벽에 다리를 올리고 있는 모습에서는 아직 지우지 않은 타투가 이목을 끌었다. 다른 정면 사진에서는 가슴 쪽 타투가 많이 옅어진 걸 확인할 수 있었다.

엑스포츠뉴스


앞서 "심적으로 어려웠던 시기에 해소법으로 문신을 택했다"며 타투를 새긴 이유를 고백했던 나나는, 이후 '조현아의 목요일 밤'을 통해 "엄마가 깨끗한 몸을 다시 보고 싶다고 부탁하더라"라며 타투를 지우고 있음을 밝힌 바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임나나가 내 버블검이고 푸른산호초다", "머리 싹둑? 앳되고 미소년 같으네요", "인형이다.. 나나 언니 왤케 예뻐", "이 언니 뭐야.. 단발 여신이었잖아"라는 반응을 남겼다.

한편, 나나는 차기작으로 류승완 감독의 신작 '휴민트'를 선택했다.

사진 = 나나 개인 계정

박서영 기자 dosanban@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헤럴드경제결혼 후 한국 떠난 핑클 이진 근황..미국 뉴욕에서 여유롭네
  • 스포츠서울‘쯔양 협박 의혹’ 카라큘라, 추가 폭로…기자 이름 대고 3000만원 갈취 의혹
  • 텐아시아[종합] 이동건, 조윤희와 이혼 원치 않았다더니…"연애 안 해, 해서는 안 될 행동" ('미우새')
  • 뉴시스"험한 꼴 당해"…홍진경, 유럽 비즈니스석 '인종차별' 당해
  • OSEN김성경 “20년 전 세상 떠난 남편...재혼 소식에 子 반응은?” (‘백반기행’) [어저께TV]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