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日 '한국 수출용' 신고후 러에 규제품목 수출한 용의자 체포

댓글0
(도쿄=연합뉴스) 경수현 특파원 = 일본이 군사전용 우려로 러시아에 대한 수출을 규제한 선박용 엔진 등을 한국 수출용이라고 신고한 뒤 실제로는 부산항을 경유해 러시아로 보낸 업자가 10일 체포됐다고 교도통신과 NHK가 보도했다.

연합뉴스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항구 상업 터미널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보도에 따르면 일본 경찰은 이날 오사카에 있는 무역회사의 러시아인 대표(38)를 외환법 위반 등 혐의로 체포했다.

이 업체는 러시아 수출 규제 품목인 선박용 엔진과 수상 오토바이(제트스키) 등 총 4천300만엔(약 3억7천만원)어치를 한국 수출용이라고 작년 1월 세관에 신고하고서 화물선에 실어 내보냈으나 실제 해당 물품은 부산을 경유만 하고 2월 중순 블라디보스토크에 도착했다.

일본 정부는 2022년 2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반도체 등 군사 전용 우려가 있는 물품에 대해 수출 규제를 취했으며 선박용 엔진과 수상 오토바이 등 도 규제 품목에 들어있다.

교도통신은 "일본이 러시아 경제 제재 이후 부정한 수출 혐의로 용의자를 체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경찰이 이 회사의 다른 수출 사례 등도 살펴보고 있다"고 전했다.

evan@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연합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뉴스1'포스트 바이든'은 누구?…해리스 1순위 속 유력 주지사들 거론
  • 중앙일보사도광산 세계유산 추천한 일본인 "징용피해 정직하게 담길"
  • 아시아투데이최초 여성·흑인·아시아계 미 부통령 해리스, 첫 여성·두번째 흑인 대통령되나
  • 한겨레해리스-트럼프 ‘맞대결’ 유력…미 최초 흑인 여성 대통령 나올까
  • MBC[이 시각 세계] "이제 그만 와"..스페인 관광객 반대 시위 확산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