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손담비, 2세 계획·91평 신혼집 공개 "월세 1000만원..아기방 없어" 토로 [종합]

댓글0
[스포티비뉴스 최신애 기자] 손담비가 신혼집 월세로 1000만원을 내고 있다.

최근 유튜브 채널 '소비요정의 도시탐구'에는 가수 손담비가 출연해, 남편 이규혁과 함께 살고 있는 신혼집 구석구석을 소개했다.

이날 손담비는 "2세를 계획 중이라 요즘 살이 쪘다"며 근황을 전한 뒤,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에 위치한 91평 신혼집을 공개했다.

특히 손담비는 "처음으로 월세로 살고 있다. 월세는 1000만원이고 관리비가 80만원 넘게 나온다. 수도세는 따로다"라고 설명해 놀라움을 안겼다.

그러면서 손담비는 "전체는 91평인데 방이 작다. 방 세 개, 화장실 세 개인데 거실과 안방이 제일 넓다. 둘이서는 완벽한 집인데 아기가 있으면 아기 방이 없다. 옷을 다 처분하고 들어왔는데"라고 토로했다.

그런가 하면 손담비는 완전 남향인 집에 대해 "햇살 때문에 여기를 선택한 것도 있다"고 전하면서, "제가 원래는 전에 살던 집이 다 원목이어서 원목을 피하고 싶었다. 이 집은 워낙 화이트로 돼있고 집주인이 인테리어 한 그대로 들어온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침실도 공개한 손담비는 91평의 집에 비해 아담한 사이즈에 놀라자, "서로 잘 안고 자고 있다. 제가 처녀 때 쓰던 거다. 바꾼지 얼마 안됐다. 결혼할 줄 몰랐다. 근데 결혼을 했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손담비는 전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이규혁과 2022년 5월 결혼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매일경제“수의사 자살률 1위” 설채현, 직업 딜레마 고민…오은영 ‘공감’(금쪽상담소)
  • 머니투데이'이동건과 이혼' 조윤희, "왜 헤어졌어요?" 딸 친구 질문에 당황
  • 더팩트시간까지 바꿨지만…반등 없는 '가브리엘' 어쩌나[TF초점]
  • 이투데이팝핀현준, 10년 전 '협찬거지' 논란 뭐길래…"연예인 병 걸려, 어리고 교만했다"
  • 헤럴드경제'장나라 불륜 남편' 지승현 "시청자에 죄송..가족과 삶 큰그림 담고파"('굿파트너')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