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박세리 18일 기자회견…‘부친 사문서위조 혐의’ 관련

댓글0
서울신문

박세리 자료사진. 서울신문 DB


박세리가 부친의 사문서위조 혐의에 대해 직접 입장을 밝힌다.

박세리희망재단은 18일 오후 3시 서울 강남구 스페이스쉐어 삼성코엑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연다. 박세리가 재단 이사장 자격으로 참석하고 재단 측 법률대리인이 동석한다.

재단 측은 17일 “사문서위조 및 위조사문서행사 고소 사안이 사실과 다르게 과대 해석되거나 억측성 기사들이 일부 게재되고 있다”면서 “정확한 사실관계를 분명하게 알리기 위해 기자회견을 한다”고 밝혔다.

재단은 지난해 9월 박세리의 부친 박준철 씨를 사문서위조 혐의로 대전 유성경찰서에 고소했고, 경찰은 최근 기소 의견으로 사건을 검찰에 송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재단 측 변호인은 “(부친) 박씨는 국제골프학교를 설립하는 업체로부터 참여 제안을 받고 재단의 법인 도장을 몰래 제작해 사용했다”면서 “설립 업체가 관련 서류를 행정기관에 제출했는데, 나중에 저희가 위조된 도장인 것을 알고 고소했다”고 고소 배경을 설명했다.

박세리희망재단은 현재도 홈페이지에 ‘박세리 감독은 국제골프스쿨, 박세리 국제학교(골프 아카데미 및 태안, 새만금 등 전국 모든 곳 포함) 유치 및 설립 계획·예정이 없다’는 안내문을 내걸고 있다.

홍지민 전문기자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서울신문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뉴스1임종훈-신유빈, 중국 못 피했다…첫 상대는 독일(종합)[올림픽]
    • 스포츠월드계속되는 논란…이임생 축협 총괄기술이사, ‘업무방해혐의’ 경찰 입건
    • 엑스포츠뉴스'청천벽력' 이강인 벤치행 쐐기인가…PSG '1050억' 포르투갈 MF 영입 임박→주전 경쟁 '적신호'
    • 매일경제추가시간 15분 → 동점골 후 관중 난입 → 2시간 뒤 골 무효...올림픽 축구, 첫 날부터 난장판
    • 서울신문에어컨 없어ㅠㅠ 사발면 있대ㅋㅋ 골판지 침대∧∧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