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7년 만의 5연승 질주’ 강원FC, 성적도 매출도 대박

댓글0
스포츠월드

강원FC 선수들이 승리 후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강원FC 제공


강원이 찬란한 춘천의 밤을 만들며 정상에서 새로운 출발선에 섰다.

프로축구 강원FC는 15일 춘천송암스포츠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K리그1 2024 17라운드 수원FC와 홈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전반 12분 유인수의 선제골로 리드를 잡은 강원은 후반 9분 동점골을 내줬으나 후반 10분 야고, 후반 20분 양민혁의 연속골을 묶어 짜릿한 승리를 차지했다. 강원은 리그 5연승을 질주했다. 리그 5연승은 지난 2017년 5~6월 이후 7년 만이다.

강원은 9승 4무 4패(승점 31)을 기록하며 다득점에서 울산HD에 앞서 단독 1위에 등극했다. 리그 6경기 이상을 소화한 상황에서 강원의 일자별 K리그1 1위 등극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 2020년 6월 5일 1위에 오른 적이 있었으나 5라운드에 불과했고 다른 팀들은 5라운드 경기를 치르기 전이었다.

이번 경기는 올 시즌 춘천에서 열리는 마지막 홈경기였다. 강원은 춘천에서 유종의 미를 거뒀다. 성적뿐만 아니라 각종 지표에서도 의미 있는 기록을 양산했다. 이날 공식 유료관중 수는 9704명이었다. 유료관중 집계 이후 춘천에서 두 번째로 많은 수치였다. 원정석 228석을 제외한 모든 좌석이 모두 주인을 찾았다. 홈 관중석은 지난 3월 31일 FC서울전에 이어 두 번째 매진 사례를 내걸었다. 강원FC의 춘천 관중은 평균 6371명으로 마무리됐다. 유료관중 집계 이후 지난해까지 춘천 최다 관중이 6199명인 것을 고려하면 놀랄만한 변화이다.

상품화 사업에서도 눈부신 성과를 남겼다. 수원전을 통해 온, 오프라인 모두 지난해 매출을 훌쩍 뛰어넘었다. 일찌감치 지난해 온라인 매출을 넘어선 강원은 이날 경기에서 오프라인 매출도 지난해를 추월했다. 지난해 동기간으로 비교하면 약진은 더 두드러진다. 오프라인은 90%가 증가했다. 온라인은 무려 124%의 상승폭을 보였다. 합계에선 지난해 동기간 대비 2배에 가까운 매출을 올렸다.

올 시즌 춘천 홈경기를 성황리에 마무리한 강원은 이제 무대를 강릉으로 옮긴다. 오는 22일 강릉종합운동장에서 하나은행 K리그1 2024 18라운드 김천 상무와 홈경기를 치른다. 올 시즌 강릉에서 열리는 첫 경기이다. 강원의 기세가 강릉에서도 이어질지 관심이 쏠린다.

최정서 기자 adien10@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뉴스1'드론 염탐' 후폭풍…캐나다 여자축구, 코칭스태프 2명 퇴출[올림픽]
  • 스포티비뉴스한국 선수들 리더십 미쳤는데?! 뮌헨의 '캡틴 KIM' 등장...김민재, 주장 완장 차고 친선 경기 소화→뮌헨은 14-1 대승
  • 한국일보독일에 첫 승 거둔 여자 핸드볼... "뭉쳐서 더 강한 시너지 효과 냈다"
  • OSEN'0-5→3-5→5-5→5-6→6-6→9-6' 정품 엘롯라시코...LG 선발 헤드샷 퇴장 극복하고 박해민 결승타로 7연승, 롯데 충격 4연패 [부산 리뷰]
  • 엑스포츠뉴스'최약체?' 여자핸드볼, 독일전 22-21 대역전승…'8강행 조기 확정' 보인다 [파리 현장]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