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이승기 장인 주가조작 무죄 뒤집혔다…이승기 측 “아티스트 가족은 건드리지 말아달라”

댓글1
스포츠서울

이승기. 사진 | 빅플래닛메이드엔터



[스포츠서울 | 함상범 기자] 배우 견미리 남편이자 이승기의 장인이 주가조작 혐의 재판이 최근 대법원에서 유죄 취지로 파기된 가운데 이승기 측이 입장문을 냈다.

이승기 소속사 빅플래닛메이드엔터는 16일 “소속 아티스트인 이승기가 배우로서, 가수로서 자신의 일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뜻을 우선 밝힌다”면서 “당사는 데뷔 20주년을 맞은 아티스트로서 팬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서고자 고심하는 이승기 씨를 위해 가족만은 건드리지 말아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이승기는 이제 한 가정을 책임진 가장으로서, 남편으로서, 한 아이의 아빠로서, 한 집안의 사위로서 책임을 다하고 있다. 또한 이승기 씨의 장인, 장모 역시 새롭게 태어난 생명의 조부모가 되셨다. 특히 이번 사안은 이승기가 결혼하기 전의 일들이며, 가족들이 해결해야 할 문제”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승기는 빅플래닛메이드엔터에서 새로운 출발을 하면서 그 어느때보다 의욕을 다지고 있다”며 “당사는 향후 이승기 씨와 이승기 씨 가족에 대한 가짜 뉴스와 악의적 비하성 댓글에 대해서는 소속사 차원에서 더욱더 강력히 법적 대응에 나설 것을 다시 한번 말씀드린다”고 법적 대응도 시사했다.

16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3부(주심 노정희 대법관)는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견미리 남편 A씨와 공동 운영자 B씨 등 4명에게 무죄를 선고한 항소심을 파기하고 사건을 파기환송했다.

다음은 이승기 측 입장문 전문.

이승기 씨의 장인 A씨의 2016년 주가 조작 혐의와 관련 대법원이 최근 파기 환송 결정을 내렸습니다.

빅플래닛메이드엔터는 소속 아티스트인 이승기 씨가 배우로서, 가수로서 자신의 일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뜻을 우선 밝힙니다.

당사는 데뷔 20주년을 맞은 아티스트로서 팬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서고자 고심하는 이승기 씨를 위해 가족만은 건드리지 말아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이승기 씨는 이제 한 가정을 책임진 가장으로서, 남편으로서, 한 아이의 아빠로서, 한 집안의 사위로서 책임을 다하고 있습니다. 또한 이승기 씨의 장인, 장모 역시 새롭게 태어난 생명의 조부모가 되셨습니다.

특히 이번 사안은 이승기 씨가 결혼하기 전의 일들이며, 가족들이 해결해야 할 문제입니다.

이승기 씨는 빅플래닛메이드엔터에서 새로운 출발을 하면서 그 어느때보다 의욕을 다지고 있습니다.

당사는 향후 이승기 씨와 이승기 씨 가족에 대한 가짜 뉴스와 악의적 비하성 댓글에 대해서는 1소속사 차원에서 더욱더 강력히 법적 대응에 나설 것을 다시 한번 말씀드립니다. intellybeast@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스타투데이“김수현이 전 세계를 휩쓸고 있다”…아시아 투어 타이베이 팬미팅 현지 언론 대서특필
  • 스포티비뉴스"김수현이 전세계 휩쓸어" 대만 언론, 亞투어 일거수일투족 대서특필
  • 텐아시아동창 남편과 바람난 유부녀, 혼외자 임신했다…"불륜 빌미로 2억 챙겨" ('영업비밀')
  • 연합뉴스유인촌, 故 김민기 빈소 조문…"이름 바뀐 학전, 잘 가꾸겠다"
  • MHN스포츠'선정성 논란' 남긴 제니 '디 아이돌'...'에미상' 후보 노미네이트 됐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