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의대 학부모들, 서울대 의대 교수 향해 "환자 불편에도 행동해야"

댓글3
핵심요약
의대생 학부모 모임 카페에 '서울대 의대 비대위에 고함' 글 게시
"의대 정원 문제에 상당히 너그러운 입장…정부 눈치 봐야 하나"
서울대 의대·병원 교수 비대위, 17일부터 무기한 전면 휴진 방침
노컷뉴스

황진환 기자



의과대학생 학부모들이 서울대 의대·병원 교수들을 향해 "당장의 환자 불편에도 지금은 행동해야 할 시점"이라고 주장했다. 서울대 의대 측의 '전면 휴진' 결정에도 더욱 적극적인 투쟁을 촉구한 것이다.

15일 의료계 등에 따르면 인터넷 카페 '의대생 학부모 모임'에 전날 학부모 일동의 이름으로 '서울대 의대 비대위에 고함'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시됐다.

학부모들은 이 글에서 "최근의 의료 파탄 사태로 현 의료 시스템의 구조적·근본적 문제를 알게 됐다"며 "사방이 온통 불합리에 비과학적이고 심지어 비굴하기까지 하다는 것을 깨닫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금껏 교수님들은 무엇을 하고 계셨나"고 꼬집었다.

학부모들은 또 "(전공의들이) 2월에 낸 사직서의 법률적 효과 여부로 토론하는 모습을 보며 실소를 금치 못한다"며 "전공의는 사람이 아닌가. 잘못된 법에는 저항해야 하는 것이 자유민주주의 국민의 도리인데 이를 방치하고 그 이익에 편승한 것은 아닌지 의구심이 든다"고 비판했다.

이들은 "휴진 결의문을 읽고 실망과 허탈함을 느낀다"면서 "의대 증원 문제에 대해 상당히 너그러운 입장이던데 아직도 정부 눈치를 봐야 하나, 권력에 굴종해야 취할 수 있는 숨은 과실이라도 있는 것인가"라고 물었다.

학부모들은 "2025학년도 의대 교육이 (증원이 안 된) 서울대의 직접적 문제가 아니라서 그러신 건가"라며 "본인들의 일이 아니라고 생각하신다면 서울대 비대위는 해체가 맞을 것"이라고도 말했다.

특히 "환자들에게 죄송한 마음을 알고, 어떤 사리사욕이 없는 분들인 것도 잘 안다"면서도 "오늘의 환자 100명도 소중하지만, 앞으로의 환자는 1천배 이상으로 (중요하다), 당장의 환자 불편에도 지금은 행동해야 할 시점"이라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저희는 의대생, 전공의 단 한 명이라도 억압당하고 불이익에 처하는 것을 좌시하지 않겠다"며 "투쟁하지 않으면 쟁취할 수 없다. 동참할 거면 흔들림 없이 앞서 주고, 돌아설 수 있다면 애초에 내딛지 않는 것이 모든 의대생, 전공의, 그리고 환자를 위한 길"이라고 주장했다.

앞서 지난 6일 서울대 의대·병원 교수 비대위는 오는 17일부터 무기한 전면 휴진 방침을 밝힌 바 있다.

비대위는 지난 14일 기자회견을 통해 휴진 계획을 철회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재확인하면서 "전체 휴진이란 다른 병의원에서도 진료가 가능하거나 진료를 미뤄도 당분간 큰 영향을 받지 않는 환자들의 외래 진료와 수술 중단을 뜻한다"며 "진료가 지금 반드시 필요한 중증·희귀질환 환자들께는 휴진 기간에도 차질 없이 진료가 진행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글이 실린 의대생 학부모 카페는 정부가 지난 2월 6일 내년 대학입시의 의과대학 입학 정원을 2천명 늘리겠다는 입장을 발표한 이후인 같은 달 18일 개설됐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노컷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연합뉴스TV전국 폭염 특보…장마 종료는 태풍 '개미'가 결정
  • 뉴시스자연분만 강요에 머리 '툭툭' 치기도…시모와 갈등 빚은 사연
  • JTBC방파제 '쾅' 충돌 뒤 사람이…강릉 고무보트 사고 충격 [소셜픽]
  • SBS환자 55%, '5분 미만' 진료…평균 18분 기다렸다가 8분 진료받아
  • 조선일보인파 몰린 ‘도봉산역’에 경찰까지 출동...무슨 일이길래?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