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이민우 母, 숨겨온 치매 의심 증상 "하루 전 미용실 다녀온 것도 잊어" (살림남)

댓글0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가수 이민우가 치매 의심 증상을 보이는 어머니와 함께 병원을 찾는다.

15일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에서는 신화 이민우 어머니의 치매 검사 결과가 공개된다.

지난 방송에서 공동 현관 비밀번호를 잊어버려 집에 들어오지 못하는 등 치매를 의심케 하는 심각한 건망증 증세를 보인 이민우의 어머니는 가족들과 함께 전문 병원을 찾는다.

사전 진료 중 이민우 남매는 옆에서 지켜봐 온 어머니의 증상들을 의사에게 이야기한다.

당사자인 이민우 어머니는 "바로 하루 전 미용실 다녀온 사실도 기억이 안 난 적 있다. 지하철을 타고 어딘가에 갔다는 건 기억나는데 어딜 갔다온 지 모르겠더라" 라며 그동안 가족들에게 숨겨왔던 치매 의심 증세를 고백해 가족들을 더욱 놀라게 한다.

엑스포츠뉴스


이어 부모님의 치매 검사가 진행되고 이민우 남매는 초조한 마음으로 결과를 기다린다.

이민우는 이날 유독 긴장한 어머니의 모습에 "늘 든든한 버팀목 같았던 엄마가 약해진 모습을 보니 많은 생각이 든다. '엄마한테 짜증 좀 덜 낼걸, 밥 제때 먹으라고 할 때 먹을 걸' 하는 후회가 든다"고 속마음을 전해 모두를 먹먹하게 한다.

긴 기다림 끝에 이민우 부모님의 치매 검사 결과가 공개된다. 결과에 대한 우려 때문에 긴장감이 감도는 상황 속에서 의사는 치매 검사에서 밝혀진 부모님의 이상 소견을 전한다.

이민우 남매는 예상치 못한 부모님의 치매 검사 결과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는데, 과연 어떤 결과가 나왔을지 눈길을 모은다.

이민우는 "익숙함이 무서운 것이라고, 어머니의 건망증을 단순한 실수라고 생각했다. 방송 촬영이 아니었다면 이런 상황을 좀 더 늦게 알아채지 않았을까 싶다. '살림남' 제작진에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는 후문이다.

이민우 부모님의 치매 검사 결과는 15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되는 '살림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 KBS 2TV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이데일리윤하 "손흥민과 포옹 사진 찍혔는데 전혀 의심 없어" 서운
  • 매일경제故 김민기, 마지막으로 들른 ‘학전’…설경구·장현성 오열 속 영면[종합]
  • 스타투데이‘정웅인 막내딸’ 다윤, 뉴진스 해린인 줄… 폭풍 성장 근황
  • OSEN'13남매 장녀' 남보라, 동생이 보내준 효도여행 "지갑 안챙겨..키운보람 있다"('인생극장')[종합]
  • 텐아시아제니 '성행위 연상 안무'에 혹평 쏟아졌는데…'디 아이돌', 에미상 '안무상' 노미네이트 [TEN이슈]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