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푸틴 "우크라이나군 물러나면 당장 휴전한다"

댓글0
[앵커]
서방 세계가 최근 G7 정상회의 등을 통해 연일 우크라이나에 힘을 실어주자 러시아가 휴전 카드를 꺼내 들었습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우크라이나군이 철수하고 나토 가입을 포기하면 즉시 휴전하고 협상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신웅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직접 휴전의 조건을 거론했습니다.

먼저 러시아가 편입했다고 주장하는 우크라이나 동부, 동남부의 도네츠크, 루한스크, 헤르손, 자포리자주에서 철수를 요구했습니다.

우크라이나 전체 영토의 약 18%에 해당하는 땅입니다.

[블라디미르 푸틴 / 러시아 대통령 : 우크라이나가 결정을 내릴 준비가 되었다고 선언하고 이 지역에서 실제로 군대 철수를 시작하면서 나토 가입 계획 포기를 공식적으로 통보하면 곧바로 휴전과 협상 개시를 명령할 것입니다.]

더불어 G7 정상회의가 러시아 동결 자산으로 우크라이나에 500억 달러를 지원하기로 한 것에 대해서는 도둑질이라고 강력히 비난했습니다.

[블라디미르 푸틴 / 러시아 대통령 : 그러나 서방의 모든 계략에도 불구하고 절도는 절도입니다. 처벌은 피할 수 없을 겁니다.]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은 이번 제안과 관련해 중국과 브릭스, 상하이협력기구, 그리고 라틴아메리카, 아프리카 국가들과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G7, 나토, 스위스 평화회의 등의 서방 진영에 맞서는 세력을 규합한다는 구상인 셈입니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푸틴이 히틀러가 하던 짓을 따라 한다며 거부 의사를 확실히 했습니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 우크라이나 대통령 : 그것은 최후통첩이며 이전에 나온 것들과 다르지 않습니다. 우리가 확실히 볼 수 있는 것은 지금이 나치즘의 르네상스라는 것입니다.]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은 푸틴은 평화 협상에 관해 이래라저래라 할 입장이 아니라며 깎아내렸고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도 푸틴의 제안은 선의를 가지고 한 게 아니라며 평가절하했습니다.

YTN 신웅진입니다.

YTN 신웅진 (ujshi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LIVE] 보기 〉
지식과 이슈를 한눈에! [이게웬날리지] 보기 〉
소리 없이 보는 뉴스 [자막뉴스]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YT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매일경제힐러리는 졌는데 해리스는 이길까…美 첫 여성대통령, 기대 커지는 이유
  • 뉴시스바이든이 힘 못쓰던 온라인, 해리스가 장악했다[2024美대선]
  • 파이낸셜뉴스모셔갈 땐 언제고, 파리 도착 후 "짐 싸"..백웅기 印양궁 감독 "모욕적이었다" 분노
  • 아시아경제'트럼프 지지율 역전' 해리스…첫 대선 유세서 트럼프 정조준(종합)
  • 동아일보힙합 패션 김정은, 죄수복 트럼프…AI 영상서 바이든은?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