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결혼식 밥 없애고 축의금 낮추자"…'슈카' 발언에 공감 쏟아져

댓글0
유튜버 슈카, 축의금 논쟁 소신발언
"밥 안 먹고 축의금 적게 내면 안되나"
뉴시스

[서울=뉴시스] 결혼식. 기사 본문과는 무관한 사진.



[서울=뉴시스]최인선 인턴 기자 = 결혼식장에서 밥을 안 먹는 대신 축의금을 적게 내자는 한 유튜버의 발언이 누리꾼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

지난 13일 여러 온라인커뮤니티에는 '결혼식장에서 밥 안 먹고 축의금 낮추면 안 되나'라는 제목의 글이 확산했다.

지난해 12월 유튜버 슈카는 자신의 채널에 '결혼식장에서 비싼 스테이크를 주면 어떡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유튜버 슈카의 결혼식장 밥값과 축의금에 대한 소신 발언이 담겨 있다.

그는 "요즘 평균 식대가 인당 6~9만 원으로 고가다. 축의금을 5만원만 내고 밥까지 먹고 가면 진상으로 찍히는 분위기"라며 "과거에는 식대가 3만5000원에서 4만원 사이다 보니 축의금 5만원 내면 끝이었다"고 했다.

이어 "그런데 지금은 8만원짜리 지폐가 있으면 좋은데 없다. 10만원을 내자니 과하게 느껴진다"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가 식장에 가서 스테이크를 썰어야 할 이유는 없다"며 "이런 건 웨딩업체가 돈을 벌기 위해 하는 것이니까 간단한 다과 정도만 해도 문제 없을 거 같다"고 말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지난해 12월 유튜버 슈카는 자신의 채널에 '결혼식장에서 비싼 스테이크를 주면 어떡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사진=유튜브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슈카는 "이제는 결혼식에서 와서 얼굴 보고 축하해 주는 사람보다 차라리 밥 안 먹고 축의만 하는 사람을 더 좋아하게 된다"며 "이렇다 보니 차라리 밥을 안 주면 안 되나 하는 생각도 들었다"고 전했다.

이어 "결혼이라는 게 하객들에게 감사함을 표하는 것인데 어느 순간부터 '상대에게 비용을 떠넘기는 것'으로 변질됐다"고 덧붙였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 "슈카 말이 틀린 게 없다" "진짜 밥 주지 말고 축의금 통일했으면" "호텔에서 하라고 떠민 것도 아닐텐데 기본만 내야 한다" "요즘에는 예식장에 안가게 된다" 등 반응을 보이며 대부분 그의 의견에 공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nsun@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뉴시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파이낸셜뉴스"흉기 들고 어슬렁"... 신고로 잡고 보니 할머니 살해한 손자[사건 인사이드]
  • 세계일보포천 펜션서 2·30대 남녀 투숙객 3명 숨진 채 발견
  • 중앙일보"월급 반토막 났다" 전공의 구직대란…사직한 7600명 몰렸다
  • 이데일리"쯔양에 복수" 변호사, 전 남친 유서 공개되자...
  • 조선일보검찰, ‘법카로 식사제공’ 김혜경에 벌금 300만원 구형...“반성 안 해”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