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손흥민 위선자" 해설에 휠체어 탄 사진까지…"도넘은 中 혐한"

댓글0
[앵커]
한국 축구의 기둥 손흥민 선수가 휠체어를 탄 합성 사진이 중국에서 확산하고 있습니다. 중국 누리꾼이 만든 건데 월드컵 2차 예선에서 우리나라에 패한데 따른 분풀이로 보이는데, 그 정도가 도를 넘었다는 지적입니다.

신은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손흥민 선수가 휠체어에 앉아 있습니다. 4대의 휠체어에 중국어로 김민재, 이강인, 손흥민, 황희찬 선수의 이름이 적혔습니다.

모두 중국 SNS에 올라온 합성 사진입니다. 한국 선수들의 다리를 부러뜨리겠단 뜻을 빗댄 겁니다.

강민현 / 파주 동패동
"(중국은) 언제나 그랬듯 그렇게 나올 수 있다는 생각이 들었고요. 우리가 이기니까 크게 신경 쓸 필요는 없다…."

지난 11일 월드컵 2차 예선 때 중국 관중들이 야유를 퍼붓자 손흥민은 중국에 3:0으로 이겼던 이전 경기 점수를 손으로 표현해 응수했습니다.

이걸 두고 중국 누리꾼들 사이에서 도발이란 반응이 나온 데 이어, 해설자까지 손흥민은 중국 골키퍼를 위로하는 척 헸다고 폠훼하는가 하면 위선자라는 망언도 했습니다.

동루 / 중국 해설위원
"손흥민은 중국 축구팀을 극도로 무시한 겁니다. 그는 실제로 굉장히 교만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오만한 거죠."

서경덕 / 성신여대 교수
"선을 제대로 넘은 것 같습니다. 중국 내 혐한이 심각하다..."

중국 누리꾼들은 앞서 손흥민과 이강인 선수가 탁구 문제로 다퉜단 점을 조롱하려는 듯, 이강인 선수를 탁구 선수로 묘사한 합성사진을 퍼뜨리기도 했습니다.

TV조선 신은서입니다.

신은서 기자(choshi@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JTBC파리서 아프리카계 5명이 '집단 성폭행'…치안 우려 고조 [소셜픽]
  • YTN[자막뉴스] 中 정부 영끌에도 '속수무책'...수렁 빠진 시진핑의 승부수
  • 이데일리'역대 최악' 산사태…에티오피아서 최소 229명 사망
  • SBS[AI D리포트] 해리스 '가상대결서 트럼프에 우위'…트럼프 측 '허니문 효과'
  • 연합뉴스"美민주 대의원 사이에선 해리스 러닝메이트로 셔피로 선두"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