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네이버, ‘네이버 메모’ 서비스 개편…사용자 경험 강화

댓글0
[이데일리 한광범 기자] 네이버가 ‘네이버 메모’ 서비스를 전면 개편하고 28일까지 순차적으로 앱 업데이트를 진행한다.

이데일리

네이버는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게 기록하는 메모 서비스로써 기존 사용성은 유지하면서, 다크 모드 등 사용자 선호도 높은 신규 기능들을 추가하고 PC, 스마트폰, 태블릿 등 다양한 디바이스 환경에서 네이버 메모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개편을 통해 사용자는 자신의 사용성에 따라 다양한 옵션을 선택해 편리하게 메모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네이버 메모 홈화면에서는 메모 내용이 더욱 뚜렷하게 보이도록 디자인이 개선되었으며 사용자가 원하는 대로 메모 보기 방식을 선택할 수 있다.

메모 앱에서는 5단계의 글자 크기와 6가지 글꼴, 메모지 색상, 다크/라이트 모드 등을 취향에 맞게 설정할 수도 있다. 또한, 메모 앱에서 사진을 첨부하면 사진 속 글자를 텍스트로 추출할 수 있고, 음성 인식 기능을 활용하면 음성을 텍스트로 변환하여 편리하게 메모를 작성할 수 있다.

사용자가 필요한 메모를 빠르게 찾을 수 있는 검색 기능과 메모들을 주제별로 정리하는 기능도 더욱 편리해졌다. 즐겨찾기 탭이나 태그(), 메모 고정 기능을 통해 자주 찾는 메모를 따로 분류할 수 있고, 콘텐츠별 모아보기 기능을 활용해 메모에 흩어져 있는 사진, 음성, 링크를 모아볼 수도 있다. 또한, 여러 개의 키워드를 모두 포함하는 메모를 찾거나 메모 내 검색 기능을 통해 긴 메모에서도 원하는 내용을 빠르게 찾을 수 있다.

네이버 최지나 PWE 서비스 리더는 “네이버 메모가 사용자의 업무, 학습, 일상 속 편리하고 유용한 도구로 활용될 수 있도록 서비스 편의성과 안전성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이투데이“中·러, MS발 IT 대란 영향 없어”
  • 조선비즈[체험기] ‘M2 아이패드 에어’, 고화질 영상·복잡한 음악 작업 가능… 10만원대 ‘펜슬 프로’ 별도 구매는 부담
  • 이데일리가볍고 얇아진 갤Z폴드6…MZ도 반할만 하네[잇:써봐]
  • 서울신문“묘한 것이 나왔다”…큐리오시티, 화성서 순수 유황 첫 발견 [아하! 우주]
  • 중앙일보세계 사망 1위, 무서운 이 질병…10대 환자도 확 늘었다 왜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