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뉴스딱] "가족처럼 지냈는데…" 들개 무리 습격에 허망한 떼죽음

댓글0
인천 서구는 몇 년 전부터 무리 지어 다니는 들개들 때문에 불안하다는 민원이 잦았던 곳인데요, 들개무리가 한 농장을 습격해서 가축들이 떼죽음을 당했다고요?

지난 9일 새벽 인천 공촌동에 있는 한 농가에 들개가 습격을 했다는 것인데요.

우리 안에 있던 염소 2마리와 병아리 20마리가 목숨을 잃었습니다.

농장주 A 씨는 평소처럼 농장을 찾았다가 가축 여러 마리가 쓰러져 있는 현장을 목격했다고 하는데요.

CCTV에는 들개 4마리가 농장으로 접근해 철망을 물어뜯어 구멍을 낸 후 우리 안으로 침입해 염소와 병아리를 공격하는 장면이 담겼습니다.

A 씨는 "병아리들은 지난 3월부터 차례로 부화시켜 애지중지 키웠고 염소 2마리도 이름을 따로 지어주며 가족처럼 지냈는데 하루아침에 목숨을 잃어 허망하다"고 심경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피해 농장으로부터 반경 500m 내에는 주택가와 전철역 등이 있어 인근 주민이나 행인들이 들개 무리와 마주칠 가능성도 있는데요.

구청 측은 지난해 들개 115마리, 올해는 지난달까지 50마리를 포획했다고 밝혔습니다.

(화면 출처 : 연합뉴스)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SBS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YTN교회서 숨진 여고생, 5일간 잠 못 잤는데 성경 필사시켜
  • SBS경찰, '시청역 역주행' 운전자 구속영장 신청…"범죄 중대성 고려"
  • 뉴스1[단독] 국회로 배달된 '오물' 쓰레기…겉면엔 '김건희 여사' 적혀있기도
  • 더팩트티몬·위메프 사태에 휴가 대란…강남 본사 '분노의 행렬'
  • 머니투데이요양원 여성들 씻기고 기저귀 간 '남성 보호사'…성적 학대일까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