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2경기 연속골' 이강인…A매치 29경기 만에 두 자릿수 득점(종합)

댓글0
A매치 10호골…최근 10경기 6골 3도움
"3차 예선서도 좋은 결과 내도록 할 것"
뉴시스

[서울=뉴시스] 황준선 기자 =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이강인이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 C조 6차전 한국과 중국의 경기에서 후반전 선취골을 넣고 주장 손흥민과 기뻐하고 있다. 2024.06.11. hwang@newsis.com


[서울=뉴시스]문채현 안경남 기자 = 한국 축구 대표팀 '차세대 에이스' 이강인(파리 생제르맹)이 싱가포르전에 이어 중국전까지 두 경기 연속 골을 기록했다.

이강인은 1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중국과의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 C조 최종 6차전 홈경기에 출전해 선제골을 기록했다.

지난 6일 싱가포르와의 5차전에서도 멀티골을 기록했던 이강인은 이날 중국전에서도 골망을 흔들었다.

이날 골로 이강인은 A매치 29경기 만에 10호골을 기록하며 두 자릿수 득점을 달성했다.

중국전에서 이강인은 손흥민(토트넘), 이재성(마인츠)과 함께 2선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이강인은 전반 내내 넓은 시야로 빈 공간을 찾아 패스를 연결하고, 상대 선수 서너 명이 달려들어 압박해도 공을 뺏기지 않고 기회를 만들어 냈다.

전반 29분에는 페널티박스 정면에서 손흥민의 패스를 받아 왼발 슛을 날렸지만 골키퍼 정면에 막히고 말았다.

한국 대표팀이 전반 점유율 78%에도 득점까지 연결하지 못하며 답답한 흐름이 계속되는 가운데 이강인의 골은 후반에서야 나왔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황준선 기자 =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 C조 6차전 한국과 중국의 경기, 후반 팀의 첫 골을 넣은 한국 이강인이 손흥민에게 달려가며 기뻐하고 있다. 2024.06.11. hwang@newsis.com


이강인은 상대 페널티박스 깊숙이 침투해 있는 손흥민을 보고 길게 공을 패스한 뒤 그 공을 다시 받아 골을 넣는 원맨쇼를 선보였다.

후반 16분 페널티박스 왼쪽에서 손흥민이 넘겨준 패스가 황인범(즈베즈다)을 통과해 넘어오자 골대 정면에서 왼발 인사이드로 침착하게 때리며 중국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로써 이강인은 두 경기 연속 골과 함께 최근 10경기에서 6골 3도움을 기록하며 물오른 공격력을 보여줬다.

이날 이강인이 때린 두 번의 슈팅 모두 유효슈팅이었으며, 패스성공률도 무려 91%를 기록했다.

이강인은 후반 34분 홍현석(KAA헨트)과 교체되며 그라운드를 나갔다.

이날 경기 79분 동안 큰 활약을 보여준 이강인에게 6만4935명의 만원 관중은 열렬한 환호를 보냈다.

스페인 리그 유소년팀에서 성장해 일찍부터 해외 축구를 경험한 이강인은 창의적인 경기를 펼치며 축구 팬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황준선 기자 =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 C조 6차전 한국과 중국의 경기, 후반 팀의 첫 골을 넣은 한국 이강인이 손흥민과 기뻐하고 있다. 2024.06.11. hwang@newsis.com


지난해 여름에는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1 PSG에 입단하면서 한국 대표팀을 이끌 차세대 에이스로 떠올랐다.

실제 이번 시즌 리그 우승을 비롯해 쿠프 드 프랑스(프랑스 FA컵), 트로페 데 샹피옹(프랑스 슈퍼컵)까지 우승하며 트레블(3관왕)을 달성했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에선 4강에 오르기도 했다.

올해 초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에서 대표팀 주장 손흥민과 물리적으로 충돌하며 '하극상 논란'을 일으켰지만, 직접 런던을 찾아가 공개적으로 사과하며 논란을 종결지었다.

이강인은 경기 후 방송 인터뷰에서 "정말 많은 관중이 와주셨는데 승리해서 기쁘다. 앞으로 더 잘 준비해서 더 좋은 축구, 결과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A매치 2경기 연속골에는 "형들, 후배들과 함께 훈련하고 경기하면서 많이 좋아지는 것 같다. 앞으로 더 많이 준비하고 한 팀이 돼서 좋은 축구와 결과를 보이겠다"고 했다.

이강인은 9월부터 시작하는 3차 예선에 대한 각오도 밝혔다. 그는 "모든 선수가 소속팀에서 최선을 다해 몸을 관리하고 좋은 상태로 9월에 와서도 좋은 결과를 내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l@newsis.com, knan90@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뉴시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매일경제손흥민 인종차별 벤탄쿠르, SON은 용서했지만...정식 징계 가능성 커졌다! 징계 수위는?
  • 이데일리여자 피겨 국대, 전지훈련 중 음주는 물론 후배 성추행까지...자격정지 3년
  • JTBC손흥민은 '용서'로 품었지만…벤탄쿠르, 징계받을 수도
  • 스포티비뉴스'손흥민에게 인종차별' 벤탄쿠르, 결국 토트넘에서 방출된다…"튀르키예와 연결"
  • 더팩트[그래도 K리그] '적토마' 고정운 감독의 김포FC, 선두권 진입하나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