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손흥민다운' 거절에 칭찬 세례…"가장 정중한 거절"

댓글0
하루 전, 밝은 얼굴로 귀국한 손흥민 선수의 모습입니다.

짧지만 꿀 같은 휴가 시작이죠.

그런데 들어오기 전에 이런 일이 있었다는데요.

[손흥민/토트넘 : 오늘은 가봐도 될까요? 매일 멈췄고 어제는 기자회견도 했으니까… 이번엔 휴가를 즐기게 해 주세요. 고마워요!]

호주에서 출국하면서, 기자들의 인터뷰를 정중하게 거절한 겁니다.

이 모습에 호주 기자들의 반응은 어땠을까요.

오히려 "고맙다"며 따뜻하게 배웅해 줬습니다.

"가장 정중한 거절"이었다는 칭찬까지 나왔네요? 손흥민 선수는 거절에서도 존중과 겸손이 느껴지네요.

정수아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JTBC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오승환에게 이틀 연속 결승타' 페라자, 끝판왕 상대 타율 10할 천적 군림
  • OSEN"한국 축구 사랑해서 썼다" 침묵하던 정몽규 회장, 576쪽 회고록 출간...30년 축구 인생 담았다
  • 뉴시스홍명보 감독, 유럽 출장 마치고 귀국 "해외파 선수들과 좋은 얘기했다"
  • 스포티비뉴스상암 6만 관중+손흥민 앞 입단식…'토트넘행' 양민혁 특급 대우 받는다
  • 서울신문사격 10m 공기소총 박하준, 금지현 한국선수단 첫 메달 노린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