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손흥민, 시즌 마치고 귀국…휴식하며 월드컵 2차 예선 대비

댓글0
중앙일보

축구대표팀 주장 손흥민이 23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입국장에 들어서며 팬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연합뉴스



2023-2024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개인 통산 세 번째 ‘10골-10도움’을 달성하며 맹활약한 손흥민(토트넘)이 시즌을 마무리하고 귀국했다.

23일 손흥민은 환영나온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휴식에 들어갔다.

토트넘에서 9번째 EPL 시즌을 보낸 손흥민은 팀 주장까지 맡은 이번 시즌 정규리그에서 17골 10도움을 기록, 2019-2020시즌(11골 10도움)과 2020-2021시즌(17골 10도움)에 이어 개인 통산 세 번째로 ‘10골-10도움’을 채웠다.

EPL 무대에서 3차례 이상 ‘10골-10도움’을 달성한 선수는 손흥민을 비롯해 웨인 루니, 무함마드 살라흐(이상 5회), 에리크 캉토나, 프랭크 램퍼드(이상 4회), 디디에 드로그바(3회)뿐이다.

손흥민은 득점 랭킹 8위, 도움 랭킹 공동 3위(9명)로 올 시즌을 마무리했다.

토트넘은 이번 시즌 5위에 머물면서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EPL 1∼4위)에 실패, 한 단계 밑인 유로파리그를 소화하게 됐다.

지난 20일 정규리그 최종전을 마친 후 팀과 함께 호주로 날아가 뉴캐슬(잉글랜드)과 친선전까지 치르고 귀국한 손흥민은 국내에서 마음 편하게 쉴 시간이 많지 않다.

축구대표팀의 ‘캡틴’인 손흥민은 내달 2일 태극전사들과 함께 싱가포르로 출국해 A매치 2연전 일정을 소화해야 한다.

한국은 6월 6일 싱가포르 원정으로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5차전을 치르고, 6월 11일 홈에서 중국을 상대로 6차전을 벌인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중앙일보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중앙일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스포티비뉴스"김민재는 안 팔아요" 더 리흐트 떠나보낸다…"맨유 738억에 영입 가능"
  • 인터풋볼충격이다! 'GOAT' 메시, 2조 756억 포기하고 MLS 이적 "돈보다 가족이 중요"
  • 엑스포츠뉴스손흥민 인종차별하고 한국 투어?…'벤탄쿠르 핵폭탄급 발언' 일파만파→토트넘도 영향 받나
  • OSEN"브라질 축구 버릴 것" '외계인'의 충격 보이콧, 깜짝 몰카였다..."사실 이건 인터넷 댓글이야"→광고 캠페인 고백
  • MHN스포츠"이상하다" 해외 언론, 그리고 일본 팬이 바라보는 日 '오타니 신격화'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