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경기도 법카' 김혜경 재판서 배모 씨 "상의없이 결제"

댓글0
'경기도 법카' 김혜경 재판서 배모 씨 "상의없이 결제"

[앵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아내 김혜경 씨의 경기도 법인카드 유용 의혹 재판에서 측근인 배모 씨가 증인으로 출석했습니다.

배 씨는 식대 결제는 본인이 판단해 결정한 일이라고 말했지만 수사 당시와는 다른 증언에 검찰은 신빙성에 의문을 제기하고 있습니다.

서승택 기자입니다.

[기자]

2022년 대선 당내 경선 관련 식사 제공 혐의로 기소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아내 김혜경 씨 재판에 출석한 법인카드 결제 당사자 배 모 씨.

배 씨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이미 유죄를 확정받았지만 이번 재판에서는 증인으로 출석했습니다.

검찰은 배 씨에게 대선 경선을 앞둔 2021년 8월 당내 인사에게 식사비를 결제한 경위 등을 집중적으로 물었습니다.

배 씨는 경기도 법인카드로 음식값을 계산한 사실은 인정했습니다.

다만 "김 씨에게 보고하지 않았다"며 "스스로 판단해 결정한 일"이라며 책임을 자신에게 돌렸습니다.

또 "김 씨 자택으로 음식을 배달하고 현금으로 대금을 받은 적이 있다"고도 증언했습니다.

배 씨는 김 씨에게 직접 음식 배달을 한 공익제보자 조명현 씨로부터 업무를 지시하고 보고를 받았냐는 질문에 "물어보기에 답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검찰은 배 씨의 증언이 과거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수사를 받을 당시와 다르자 조명현 씨와 통화 내용과 수사 기록을 직접 보여주며 증언의 신빙성에 의문을 나타냈습니다.

재판부는 배 씨에게 "사실을 말해야 하는 의무가 있다"며 "기억이 없다고 하는 것도 위증의 문제가 생길 수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2021년 8월 2일 서울 모 음식점에서 민주당 의원 배우자 3명 등에게 10만 4천원 상당의 식사를 제공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연합뉴스TV 서승택입니다. (taxi226@yna.co.kr)

[영상취재 기자 위유섭]

#이재명 #김혜경 #법인카드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서울경제"80대인데 15층 계단을 오르락내리락"···주민들 일상 멈춘 아파트 어쩌나
  • 노컷뉴스의대 학부모들, 서울대 의대 교수 향해 "환자 불편에도 행동해야"
  • SBS'결혼 왜 안 하니' 잔소리에 '욱'…흉기로 가족들 위협한 30대
  • 연합뉴스TV보이스피싱?…피해자에게 카톡으로 개인정보 요구한 경찰
  • 중앙일보아내 전화 대신 받았더니 "엄마"…아이 숨긴 결혼, 무효 안된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