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영상] 피범벅 손 묶더니, 하마스 "예쁘다"…이스라엘 여군 피랍 장면

댓글1
(서울=연합뉴스) 지난해 10월 7일 이스라엘 남부 나할 오즈 군기지에서 이스라엘 여군 병사들이 하마스 무장대원에게 납치되는 장면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습니다.

이스라엘 인질 가족 모임은 22일(현지시간) 피랍 과정을 기록한 편집 영상을 공개하고 이스라엘 정부에 하루빨리 인질들을 귀환시켜야 한다고 촉구했는데요.

3분 분량의 영상에는 당시 하마스 무장대원들이 기지에 있던 리리 알바, 카리나 아리에브, 아감 베르게르, 다니엘라 길보아, 나아마 레비 등 5명의 여군 병사를 납치해 가자지구로 끌고 가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영상 속 하마스 무장대원들은 얼굴이 피범벅이 된 채 공포에 떠는 여군 병사들의 손을 등 뒤로 결박하고 심문하는가 하면 한 여군에겐 "예쁘다"며 희롱하기도 했습니다.

또 하마스 무장대원들이 총성이 빗발치는 가운데 여군 병사들을 군용 트럭에 태우는 모습도 촬영됐습니다.

인질 가족 모임은 성명을 통해 "이 끔찍한 영상은 병사들과 123명의 다른 인질이 처한 현실이며 229일간 인질을 데려오지 못한 정부 실책의 증거"라고 비판했습니다.

한편 이스라엘과 하마스의 협상이 사실상 중단된 가운데 이스라엘군은 하마스의 최후 보루로 여겨지는 가자지구 최남단 라파에 대한 공세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이날 이스라엘군은 브리핑을 통해 주력 부대인 나할 보병여단을 라파에 재투입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현재 라파에서는 162사단 산하의 401기갑여단, 기바티 보병여단, 특공여단, 네게브 여단을 포함해 총 5개 여단이 작전 중입니다.

제작: 김해연·한성은

영상: 로이터·이스라엘 방위군 X

연합뉴스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연합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조선일보해리스, 트럼프 제친 여론조사 처음 나왔다
  • JTBC'파죽지세' 해리스, 지지율 앞섰다…트럼프 "제대로 붙자"
  • 연합뉴스바이든에 시큰둥하던 흑인·아시아계, 해리스 등판에 기대감
  • 한겨레일본, 최저임금 ‘1054엔’ 확정…역대 최대 인상
  • 연합뉴스TV비욘세 지지 업고 등장한 해리스…'첫 여성 대통령' 기대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