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파혼 후 겨우 결혼했는데 “별거 중”…톱스타 부부, 2년 만에 파경설

댓글0
헤럴드경제

제니퍼 로페즈와 벤 애플렉 부부.[게티이미지]


[헤럴드경제=나은정 기자] 할리우드 대표 스타 커플에서 18년 만에 부부가 된 가수 겸 배우 제니퍼 로페즈(54)와 배우 겸 감독 벤 애플렉(51)이 파경설에 휩싸였다. 돌고 돌아 결혼에 골인한 지 2년 만이다.

미국 폭스뉴스와 연예매체 피플은 소식통을 인용해 두 사람이 결혼 생활을 이어가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현재 별거 중이라고 22일(현지시간) 전했다.

이들의 측근은 로페즈가 미디어나 팬들에게 자신의 삶을 공개하는 데 열려 있는 반면, 애플렉은 좀 더 내성적이고 사적인 부분을 보호받고 싶어 하는 차이가 있어 이들의 관계에 종종 긴장감이 있었다고 전했다. 또 두 사람은 자녀들을 양육하는 방식에서도 상당한 충돌을 빚었다고 한다.

로페즈는 현재 부부가 함께 살던 6000만달러(약 820억원)짜리 로스앤젤레스(LA) 베벌리힐스 저택에서 계속 지내고 있으나, 애플렉은 몇 ㎞ 떨어진 집을 임차해 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 달 넘게 공식 석상에 함께 얼굴을 비추지 않은 두 사람은 지난 16일 자녀들을 위한 행사에서야 함께 모습을 드러냈다. 다만 이 자리에도 각각 따로 도착했다.

이들은 2000년대 초반부터 '베니퍼'(벤과 제니퍼의 합성어)라는 애칭으로 불린 할리우드 대표 스타 커플이었다. 하지만 2002년 약혼한 뒤 이듬해 예정된 결혼식을 미루고 결국 2004년 파혼해 세간을 떠들썩하게 했다.

이후 애플렉은 배우 제니퍼 가너와 결혼해 슬하에 세 자녀를 두고 2018년 이혼했다. 로페즈는 가수 마크 앤서니와 결혼했다가 쌍둥이 남매를 낳고 2014년 갈라섰다. 이후 로페즈는 2019년 미국프로야구(MLB)의 전설 알렉스 로드리게스와 약혼했다가 다시 2년 만에 헤어졌다.

로페즈와 애플렉은 파혼한 지 17년 만인 2021년 7월부터 다시 공개 데이트를 시작했다. 그러다 이듬해 7월 결국 결혼에 골인했다. 둘 사이에서 얻은 자녀는 없다.

betterj@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뉴스핌G7 정상 "북·러 군사협력 증가 강력 규탄...핵·미사일 기술 이전 우려"
  • YTN푸틴 "우크라이나군 물러나면 당장 휴전한다"
  • TV조선"손흥민 위선자" 해설에 휠체어 탄 사진까지…"도넘은 中 혐한"
  • 머니투데이"쾅"…중국 화학공장 폭발사고에 러시아·유럽 동시 긴장 '왜'
  • SBSG7 행사서 혼자 다른 쪽으로…멜로니에 이끌려온 바이든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