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제2회 대구시 공무원 골프대회 열려

댓글0
직원 동호회 주최, 홍준표 시장 등 번외로 참가
직원 중심 참가팀 구성, 그린피 등 경비 각자 부담


파이낸셜뉴스

지난해 5월 7일 경남 창녕의 한 골프장에서 '제1회 대구시 공무원 골프대회' 개회식이 열리고 있다. 이 대회에는 홍준표 대구시장과 시 소속 공무원, 지역 8개 구·군과 대구시 편입을 앞둔 군위군청 소속 공무원이 참여했다. 연합뉴스


【파이낸셜뉴스 대구=김장욱 기자】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로 '대구시 공무원 골프대회'가 열린다.

대구시청 소속 직원으로 구성된 골프 동호회 '이븐클럽'은 오는 25일 오후 군위군 산성면 소재 퍼블릭 골프장(군위오펠GC)에서 '제2회 대구시 공무원 골프대회'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골프대회는 오는 2029년 대구경북(TK) 신공항 조기 개항을 기반으로, 글로벌 관문도시로 도약할 군위군을 응원하고, 다 함께 대구 미래 50년의 번영의 의지를 다지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해 경기 경험을 바탕으로, 직원 동호회 참여 활성화를 위해 올해는 시와 구·군 소속 직원뿐만 아니라 시 산하 공사·공단, 출자·출연기관 직원까지 참가 범위를 확대해 대회 열기를 한층 드높였다.

지난 4월부터 팀(개인) 또는 기관 단위의 참가 신청 결과 총 46팀 184명(시 25팀, 구·군 10팀, 공공기관 7팀, 번외(초청) 4팀)으로 참가자를 최종 확정했다.

전현숙 이븐클럽 회장은 "이번 대회를 시와 구·군, 공사·공단, 출자·출연기관 간 친목 도모의 장으로 활용, 자유와 활력이 넘치는 대구 건설을 위한 열정과 의지를 하나로 확인하는 뜻깊은 자리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특히 간부공무원이 아닌 일반 직원들의 참가 비율이 눈에 띈다. 시와 구·군은 5급 이하 직원의 참가 비율이 78.3%(108명)에 달하며, 공공기관의 경우 72.4%(21명)가 직원급에서 참가한다.

참가자들은 각자 경기 비용을 부담하며, 경기 결과에 따라 번외(초청) 팀을 제외한 참가자 중 우수한 성적을 거둔 입상자의 경우, 골프용품 등 각종 시상도 수여할 예정이다.

이 대회에 초청된 홍준표 시장은 "공무원 골프대회는 그동안 대구 미래 번영을 위한 시정 현안에 수고한 직원들이 자축하는 축제의 장이다"면서 "각자 비용을 부담하고 떳떳하게 경기에 임하는 만큼 당당하게 즐기기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gimju@fnnews.com 김장욱 기자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TV조선법원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SK 사옥서 나가고 10억 배상하라"
  • 뉴시스아파트 벽에 소변 보자…물 붓는 독일 할머니
  • YTN충북 청주서 만취 운전자 자전거·승용차 들이받아...5명 사상
  • 동아일보“오늘도 청소 완료” 매일 튀김기 인증샷 올린 치킨집, 대박 났다
  • SBS[영상] 푸틴 "한국 아주 큰 실수" 대통령실 "우크라이나 무기 지원 재검토" 서로' 경고장' 날린 한러 최악의 위기?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