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한소희 신었더니 난리 났다는 신발…“추가 생산 돌입”

댓글0
서울신문

휠라의 글로벌 브랜드 앰버서더인 배우 한소희가 ‘에샤페 실버문’을 착용한 모습. 휠라 제공


배우 한소희가 사복 패션으로 선보인 신발이 입소문을 타고 인기를 이어가면서 대박을 터뜨렸다.

휠라는 글로벌 브랜드 앰버서더 한소희가 착용한 슈즈 ‘에샤페 실버문’이 지난 3월 첫 출시부터 매진을 기록하는 등 인기를 얻으며 최근 추가 생산해서 재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에샤페 실버문’은 지난달 공개한 ‘2024 여름 컬렉션 화보에서 한소희가 신은 신발이다.

최근 한소희가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사복 패션 아이템으로 착용한 모습을 공개하며 ‘한소희 운동화’로 입소문을 탔고 2차 발매 당일 휠라코리아 공식 온라인 스토어에 접속자가 몰리며 트래픽이 190%가 증가하기도 했다. 또 패션 플랫폼 무신사에서 랭킹 1위에 등극하기도 했다.

그러자 휠라는 이례적으로 추가 생산을 통한 재출시를 결정했다. 이달 말 추가 물량이 유통채널 등에 풀릴 예정이다.

휠라의 선전에 휠라홀딩스 실적도 상승세를 타고 있다. 휠라홀딩스는 지난해 4분기 매출 7608억원, 영업손실 414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5.2% 줄었고 영업이익은 적자 전환했다. 올해 1분기엔 매출 1조 1826억원에 영업이익 1633억원으로 반등의 기틀을 마련했다. 특히 1년 전 1조 2488억원어치에 달했던 재고자산을 9552억원까지 줄이는 데 성공했다.

휠라코리아 관계자는 “최근 패션 트렌드인 고프코어, 발레코어 등 다양한 룩에 편안하고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류재민 기자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서울신문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중앙일보청약통장 월납입 한도 10만원→25만원으로…국토부 32개 과제 발표
    • 아시아경제흉물 된 '70년대 부의 상징'…54년만에 철거되는 회현제2시민아파트
    • 동아일보“월 25만원, 꽉 채워야 유리한가요?”…청약통장 개편 Q&A
    • 매일경제아파트 공공분양 노린다면...월 25만원씩 청약통장에 넣으세요
    • 머니투데이연준은 올해 금리 인하 1번 예상했지만…시장은 2번에 베팅[오미주]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