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KIEP, 세계 성장전망 2.8 → 3.0%..."미국·인도 강한 성장세"

댓글0
국책연구원인 대외경제정책연구원이 올해 세계 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2.8%에서 3.0%로 0.2%포인트 상향 조정했습니다.

KIEP는 어제(21일) 발표한 2024년 세계 경제전망 업데이트에서 미국과 인도가 강한 성장세를 보이면서 글로벌 성장률을 끌어올릴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연구원은 미국이 강한 소비 지출과 민간투자 회복 등으로 올해 2.4%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종전 전망치보다 0.9%포인트 높인 수치입니다.

인도 경제의 올해 성장률 전망치는 6.2%에서 6.8%로 0.6%포인트 높여 잡았습니다.

유럽연합은 0.7%로 0.4%포인트 하향 조정했고, 일본 경제는 0.9%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연구원은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과 이스라엘-하마스 충돌이 이어지는 가운데 각국의 초대형 선거까지 더해지면서 지정학적 공급망 리스크가 커질 수 있다는 점을 불확실성으로 꼽았습니다.

특히 가장 주목할 부분은 11월 미국 대선과 미·중 갈등의 전개 양상이라며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 후보가 당선된다면 세계 경제에 큰 충격을 줄 수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YTN 오인석 (insukoh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이벤트 참여하고 선물 받아 가세요!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LIVE] 보기 〉
소리 없이 보는 뉴스 [자막뉴스]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YT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서울경제"태국서 먹던 바로 그 맛이야"···2030 난리 나겠네
  • 중앙일보쿠팡, 순위 조작해 PB상품 1위로…사상 최대 과징금 1400억
  • 경향신문100위 밖 상품이 1·2위로…공정위 “소비자 기만·업체 피해 심각”
  • 더팩트출장 강행군에 전략회의까지…하반기 새판짜기 분주한 이재용·최태원
  • 세계일보불붙은 ‘나노 전쟁’…삼성, ‘GAA·턴키’로 TSMC 맹추격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