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이재명 "탈당 사태, 소수 팬덤 과잉반응 아냐…당원국 신설 등 고민"

댓글0
"일렁임 아닌 근본적 밑바닥 흐름에서 감지되는 중"
'당내 선거 기명 투표 전환' 의견엔 "논란 여지 있다"
"탈당 철회 원하면 취소하려 준비 중…현재는 보류"
뉴시스

[서울=뉴시스] 권창회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허은아 개혁신당 대표를 접견한 뒤 발언하고 있다. 2024.05.21. kch0523@newsis.com



[서울=뉴시스]김경록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우원식 의원이 선출된 국회의장 후보 경선 이후 빚어진 당원들의 탈당 사태에 대해 "간과하지 말아야 할 게 한 가지 있다"며 "이번에 소위 탈당한 분들 중에 최근 입당한 분이 과잉반응으로 탈당하거나 소수의 팬덤 아니냐는 지적 있는데 실제로는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7시부터 열린 '해병대원 특검법, 민주당의 갈 길' 당원 난상토론에서 "최고위 때도 말했는데 저한테도 원망 문자들이 많이 온다"며 "잠시 일렁임 정도가 아니고 근본적인 밑바닥 흐름에서 감지되는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 흐름을 당이 분열하고 역량이 훼손되게 할 건가, 아니면 새 발전의 계기로 만들 건가 그 기로에 있는 것 같다"며 "이건 정말 근본적으로 들여다봐야 될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소위 뽑은 유권자, 뽑힌 의원, 뽑힌 자들의 대표 3단계가 있는데 뽑은 유권자의 의지는 어느 정도 반영돼야 하는가. 똑같아야 하는가. 똑같은 게 반드시 바람직하냐 이런 논쟁들이 시작된 것"이라며 "왜 의장 선거에서 민심 혹은 당원의 일반적인 의견과 다른 결론이 났는지, 그리고 이걸 어떻게 개선할 건지 두 가지 질문이 있다"고 말했다.

토론 참석자들은 저마다의 의견을 개진했다. 당직자 출신의 윤종군 원내대변인은 '전국대의원대회'(전당대회)의 명칭을 '전국당원대회'로 바꾸자는 등 제안을 내놨고, 총선 상황실장을 맡았던 김민석 의원은 국회의원 혹은 당선인들이 표를 행사하는 원내대표 선거나 국회의장 선거 등에 당원 투표를 10% 이상 적용하자고 했다.

이 대표는 의견들을 들은 뒤 "당원 역할에 관해 최고위에서 김윤덕 사무총장이 의견을 하나 냈는데, 당원국을 하나 만들자고 했다"며 "당원이 100만이 넘고 당비가 연간 180억원이 넘는데 당원과 소통하는 전담 당직자가 없다는 고민도 하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당내 선거를 무기명 투표에서 기명 투표로 전환하자'는 한 지지자 의견에는 "인사 표결을 기명으로 하는 게 맞는지는 논란의 여지가 있다"며 선을 긋기도 했다.

국회의장 선거 이후 탈당을 신청한 민주당원 5만여명 중에는 탈당 신청을 취소해달라는 요청도 일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에 따르면 이 중 탈당 신청이 수리된 건 1000여명 뿐이다.

이 대표는 "(의장 선거) 당일 지난 다음에, 1000명쯤 탈당 처리한 다음에는 탈당 승인을 보류하는 방식으로 (탈당을) 제한해놨다"며 "다시 확인을 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이어 "제가 봤을 대 상당 수는 (탈당을) 철회하지 않을 것 같다"며 "(그럼에도) 철회하고 싶다는 분은 다시 탈당 신청을 취소한 거로 처리하려고 준비 중이고 현재는 승인을 보류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ockrok@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뉴시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서울신문‘지하철 꿀잠’ 이준석 “어깨 내준 그분, 퇴근길 고단케 해 죄송”
  • 중앙일보이재명 '언론 檢애완견' 논란 키우는 野…양문석 "품격 높여줬을 뿐"
  • 헤럴드경제대통령실 "종부세 사실상 폐지·상속세율 30%로 인하 필요"
  • 뉴스1민주 "이정섭 깜깜이 수사" "민원실에 대변 추태"…檢 융단폭격
  • 경향신문의원님들 방 배정의 속사정…조국혁신당 당 사무실 문제는 해결 가닥?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