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김호중 음주 운전 의혹 후 첫 콘서트…현장서 만난 팬덤

댓글0
김호중, 강행한 공연서 팬들 앞 심경 밝힐까
[앵커]

이런 가운데 김호중 씨는 현재 경남 창원에서 콘서트를 하고 있습니다. 일부 팬들은 여전히 콘서트장을 찾았고 또 일부는 표를 팔기도 했습니다.

현장에 조소희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기자]

김호중 얼굴이 그려진 가방 판매가 한창입니다.

팬클럽 상징색인 보라색 티셔츠와 양산도 인깁니다.

벽을 감싼 현수막에는 김 씨 별명인 '트바로티'가 적혀 있습니다.

지난 4월부터 김 씨가 전국을 돌며 진행 중인 '트바로티 아레나 투어' 현장입니다.

오늘(18일)은 음주 운전 의혹 이후 처음으로 열리는 콘서트입니다.

팬들은 현장에 모였습니다.

[A씨/김호중 씨 팬 : 김호중을 좋아하죠. 많이 사랑하고. 언론은 예쁘게 말 안 해주고 사실대로 말 안 해줘서. 걱정되어서.]

언론 탓을 하는 팬들도 있습니다.

[B씨/김호중 씨 팬 : 이런 XXX들이 하는 짓 봐. 그래서 XXX인 거야.]

일부 팬들은 예매 좌석을 헐값에 팔기도 했습니다.

20만 원짜리 일반석 티켓은 백분의 일 가격인 2천원에 올라왔습니다.

소속사 관계자는 공연을 진행하냐는 질문에,

[최모 씨/김호중 씨 소속사 이사 : 잘 모르겠습니다. 모르겠습니다. 전화기가 다 없는데…]

모른다고 답했지만 현재 공연은 진행 중입니다.

2시간에 달하는 공연 동안 김씨가 자신의 입장을 낼 지 주목됩니다.

오는 23일 김 씨와 서울 공연 예정인 주최측은 주관사와 소속사 측에 김 씨를 교체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조소희 기자 , 김영철, 김지우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JTBC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YTN교회서 숨진 여고생, 5일간 잠 못 잤는데 성경 필사시켜
  • MBC숱한 논란에도‥문 걸어 잠근 채 또 위원장으로
  • 매일경제“5일간 잠 못 자고 성경 필사”…교회서 숨진 여고생
  • 세계일보포천 펜션서 2·30대 남녀 투숙객 3명 숨진 채 발견
  • 머니투데이요양원 여성들 씻기고 기저귀 간 '남성 보호사'…성적 학대일까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