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김호중, 국과수 소변 검사 결과…"음주대사체, 사고 전 음주 판단"

댓글0
디스패치

[Dispatch=박혜진기자] 트로트 가수 김호중(33)이 사고 전 음주를 했을 것이라는 국과수 감정 결과가 나왔다. 음주운전 혐의까지 적용될까?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7일 김호중 소변 검사에 대한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 감정 결과가 나왔다. 신체가 알코올을 소화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부산물이 검출됐다.

국과수는 '사고 후 소변 채취까지 약 20시간이 지난 것으로 비춰 음주 판단 기준 이상 음주대사체가 검출돼 사고 전 음주가 있었을 것으로 판단된다'는 소견을 낸 것으로 알려진다.

김호중은 지난 9일 오후 11시 40분께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동 한 도로에서 반대편 도로의 택시를 충돌하는 사고를 내고 달아났다.

김호중은 사고 뒤 경기도 구리의 한 호텔로 이동했다. 편의점에서 캔맥주를 사는 장면도 포착됐다. 그는 17시간 뒤에야 출석했다. 사실상 음주 측정이 불가능하게 됐다.

그럼에도 음주운전 의혹이 제기됐다. 사고 발생 1시간 전 CCTV도 공개됐다. 김호중이 대리기사를 불러 귀가하는 모습이 담겼다.

김호중은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치상, 도로교통법상 사고 후 미조치 등의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국과수 소견을 토대로 음주운전 혐의 추가 적용을 검토하고 있다.

콘서트는 예정대로 강행한다. 김호중은 18~19일 창원시에서 '트바로티 클래식 아레나 투어 2024'를 연다.

<저작권자 © 디스패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디스패치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엑스포츠뉴스김수현→변우석 평행 이론?…'눈여'·'선업튀' 다음은 '亞 투어 러시' [엑's 이슈]
  • 서울경제"매너 지켜라" 윤종신 아내 전미라의 '일침'
  • 한국일보"첫째 임신 후 3개월 울었다"던 이정현, 둘째 임신에 '먹덧' 고백
  • 세계일보티아라 출신 아름 前남친 전과자였다…“작가·작곡가 사칭하며 돈 뜯어”
  • 헤럴드경제방시혁, 살 빠졌다?…BTS 진 전역에 축하 ‘투샷’ 낌짝 근황공개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