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야고 결승골' K리그2 안양, 경남 1-0 꺾고 선두 질주(종합)

댓글0
서울이랜드, 천안시티 4-0 완파하고 3위로
전남, 성남 제압…김포는 충남아산에 승리
뉴시스 ACL과 프로축구 K리그포토슬라이드 이동

[서울=뉴시스]K리그2 안양 선두 질주.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서울=뉴시스]안경남 기자 = 프로축구 K리그2(2부) FC안양이 우중 혈투 끝에 경남FC를 꺾고 선두를 질주했다.

안양은 15일 오후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치러진 '하나은행 K리그2 2024' 12라운드 홈 경기에서 경남에 1-0 승리했다.

전반 21분 야고가 결승골을 터트렸다.

최근 4경기 연속 무패(2승2무)를 달린 안양은 선두(승점 24)를 지켰다. 2위 수원 삼성(승점 19)과는 승점 5점 차다.

2연패를 당한 경남은 11위(승점 12)로 처졌다.

천안종합운동장에선 서울이랜드가 천안시티FC를 4-0으로 대파했다.

4경기 연속 무패(3승1무)인 이랜드는 3위(승점 18)로 올라섰다. 천안시티는 12위(승점 10)다.

뉴시스

[서울=뉴시스]K리그2 이랜드, 천안 4-0 완파. (사진=프로축구연맹제공)


이랜드는 전반 6분과 18분 이코바가 연속골을 터트렸고, 후반 4분 이동률, 38분 브루노 실바가 추가골을 넣어 대승에 마침표를 찍었다.

브루노 실바는 시즌 9호골로 K리그2 득점 랭킹 선두를 유지했다.

부산 아이파크는 충북청주와 득점 없이 0-0 무승부를 거뒀다. 부산은 5위(승점 16), 충북청주는 7위(승점 15)에 자리했다.

앞서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선 전남 드래곤즈가 성남FC를 2-0으로 완파하고 4위(승점 17)로 올라섰다. 성남은 9위(승점 13)다.

홈 이점을 안은 전남은 전반 38분 김종민의 선제골과 45분 발디비아의 추가골로 일찌감치 승기를 잡았다.

뉴시스

[서울=뉴시스]K리그2 전남 발디비아 쐐기골.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아산이순신종합운동장에선 김포FC가 충남아산을 2-1로 눌렀다.

후반 29분 정한철의 선제골과 33분 플라나의 연속골로 앞서간 김포는 후반 44분 최치원이 한 골을 만회하는 데 그친 충남아산을 꺾었다.

김포는 6위(승점 15)로 올라섰고, 충남아산은 8위(승점 14)로 내려갔다.

부천FC와 안산 그리너스는 득점 없이 0-0으로 비겼다. 부천은 10위(승점 13), 안산은 최하위(승점 9)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뉴시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이투데이대구로 내려간 '국민 거포' 박병호…은퇴 갈림길에서 '37세 홈런왕', 마지막 기회 잡나
  • 매일경제실패한 제2의 앙리, 9년 만에 맨유와 결별…“제 경력에 새 페이지를 넘길 때”
  • 엑스포츠뉴스토트넘, '손흥민 현금화' NO! 1년 더 간다…"계약연장옵션 행사, SON 글로벌 브랜드 인정"
  • 뉴시스SSG 김광현, LG전 2⅔이닝 7실점…162승 무산·8경기째 무승
  • 스포츠월드[SW인터뷰] 갑작스런 이별 앞에서…문동주의 진심 “기억할게요”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