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여수 화학공장 2곳, 정전으로 가동 중단…유해물질 소량 누출

댓글0
연합뉴스

여수산단
[전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여수=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전남 여수산단 2개 화학공장에서 전력 공급이 끊기고 유해 물질이 일부 누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15일 여수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45분께 여수시 삼일동 화학공장 2곳에서 정전이 발생해 생산 공정 가동이 중단됐다.

이 가운데 한 곳에서는 질소산화물이 소량 누출됐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전력 공급은 오후 5시 20분께 복구됐으며 공장 가동은 16일 재개될 것으로 보인다.

당국은 철탑 사이에서 카고 크레인 작업 중 전력 공급망이 손상돼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sangwon700@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연합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매일경제‘벤츠 반값’ 독일차, 어쩐지 싸더라…그돈이면 한국차? 타보고 3번 놀랐다 [최기성의 허브車]
  • YTN[스타트경제] 재계 총수 '총출동' 시킨 UAE 대통령...'300억달러+α' 투자 보따리 풀까?
  • SBS[친절한 경제] "몰라서 청구 못 한 퇴직연금 찾아가세요"…조회 기능 생긴다
  • 서울경제옷 어디서 사는지 보면 나이가 보인다···MZ는 '여기'서 옷 산다
  • TV조선SK하이닉스, 꿈의 30만원 밟나?…24배 수익낸 직원도 등장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