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올해 9살"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폭풍성장 눈길..'미소년' 예약

댓글0
OSEN폭풍 성장한 스타와 스타 2세들포토슬라이드 이동

[OSEN=김수형 기자] 호주 방송인 샘 해밍턴이 아들 윌리엄의 깜짝 근황을 전했다.

최근 샘해밍턴 아들 윌리엄 인스타그램에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은 윌리엄이 운동을 마친 모습.

샘해밍턴은 "이제 운동하기 더운 날씨네요"라는 글을 덧붙이면서 아들의 폭풍성장한 모습을 공유했다. 특히 길게 기른 윌리엄의 장발도 눈길을 끌기도.

이에 누리꾼들은 "아들 아니고 딸인 줄", "윌리엄 훈남 비주얼 눈을 뗄 수 없네", "벌써 윌리엄이 저렇게 컸다니, 나만 늙는구나"라며 다양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샘 해밍턴은 윌벤져스(윌리엄, 벤틀리)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가족들의 일상을 공유한 것. 특히 지난해에는 실제 윌리엄은 8살, 벤틀리는 7살로 훌쩍 성장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ssu08185@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OSE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헤럴드경제“김호중 어이없는 행위에” 11년전 술자리 떠올린 박훈 변호사, 당시 건넨 조언은
  • 스포티비뉴스이런 고부케미를 보았나…김희선X이혜영, '우리, 집'으로 오세요[종합]
  • 텐아시아'연봉 233억' 임영웅→'구속 기로' 김호중, '미스터 트롯맨'의 극과극 행보 [TEN초점]
  • 스포츠투데이송다은, 승리 여친설 곧장 반박…지민과 열애설은 침묵
  • 한국일보송대관 "100억 집 날리고 월세방 행…뼈저리게 후회" ('이러엠')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