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브브걸 탈퇴' 유정 "고민하던 일 마침표, 멤버들 앞날 응원" [전문]

댓글0
스포츠투데이

유정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그룹 브브걸 유정이 팀을 떠나는 소감을 밝혔다.

유정은 22일 자신의 SNS에 "안녕하세요 유정입니다. 많은 고민 끝에 글을 올리네요"라는 장문의 글을 적었다.

이날 유정은 "저는 4월부로 워너뮤직코리아와의 계약이 종료됨과 동시에 브브걸이 아닌, 남유정(유정) 으로 활동하게 됐다"며 "늘 믿어주시고 걱정해주신 피어레스이자 쁘이들, 공주들께 너무 감사하고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 같이 약속한게 많은데, 이야기를 모두 드릴 순 없지만

스스로도 갑작스러운 일임과 동시에 그동안 수백번 수만번 고민해왔던 일에 마침표를 찍게 됐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유정은 "그러나 저는 오늘 후로 사랑하고 소중했던 저의 과거를 이 곳에 남겨두고, 앞으로 또 사랑하고 소중해야 할 저의 다음 스텝을 밟아갈 생각"이라며 "잘못 된 점은 잘못이라고 꾸짖어주시는대로, 칭찬받아 마땅한 부분은 어깨를 토닥여주시는대로 모두 겸허히 받아드리고 앞으로도 제 스스로를 잘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유정은 "세상이 나를 알아주지 않는다고 투덜 댔던 순간도, 많은 분들의 응원과 격려가 가득했던 순간도, 제 인생에 모두 한 챕터로 남았고 앞으로의 또 다른 제 이야기를 써 나가야 함에 사실은 설렘보다는 두려움이 크지만 실수 해 가며, 또 그런 나를 사랑 해 가며 여태 그래왔듯 또 스스로를 다독여가며 앞으로도 열심히 걸어가보겠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유정은 "그동안 함께 해주신 워너뮤직과

함께 해준 멤버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 민영언니, 은지 그리고 유나가 만들어 갈 브브걸의 앞날을 언제나 진심으로 응원하겠다"고 인사했다.

앞서 브레이브걸스는 2011년 데뷔했다. 이어 팀 멤버 교체 시기를 겪고 2016년 7명의 멤버로 구성, 이후 민영, 유정, 은지, 유나 4인조로 활동했다. 이들은 2017년 발매한 곡 '롤린(Rollin')'이 2021년 역주행에 성공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하 유정 SNS 글 전문.

안녕하세요 유정입니다.

많은 고민 끝에 글을 올리네요..!

저는 4월부로

워너뮤직코리아와의 계약이 종료됨과 동시에

브브걸이 아닌, 남유정(유정) 으로 활동하게 되었습니다.

늘 믿어주시고 걱정해주신

피어레스이자 쁘이들, 공주들께 너무 감사하고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어요.

같이 약속한게 많은데,

이야기를 모두 드릴 순 없지만

스스로도 갑작스러운

일임과 동시에 그동안 수백번 수만번

고민해왔던 일에 마침표를 찍게 되었습니다.

애초부터 속이 작아 두려움도 많고

생각도 걱정도 많은 저는

늘 누군가에게 피해가 되는걸 ,

그와 동시에 혼자서 무언가를 해 나가는걸

굉장히 두려워 했던 것 같아요.

그러나 저는 오늘 후로 사랑하고 소중했던

저의 과거를 이 곳에 남겨두고,

앞으로 또 사랑하고 소중해야 할 저의

다음 스텝을 밟아갈 생각입니다.

잘못 된 점은 잘못이라고 꾸짖어주시는대로,

칭찬받아 마땅한 부분은 어깨를 토닥여주시는대로

모두 겸허히 받아드리고

앞으로도 제 스스로를 잘 키워 나가겠습니다.

세상이 나를 알아주지 않는다고

투덜 댔던 순간도,

많은 분들의 응원과 격려가 가득했던 순간도,

제 인생에 모두 한 챕터로 남았고

앞으로의 또 다른 제 이야기를 써 나가야 함에

사실은 설렘보다는 두려움이 크지만

실수 해 가며, 또 그런 나를 사랑 해 가며

여태 그래왔듯 또 스스로를 다독여가며

앞으로도 열심히 걸어가보겠습니다.

그동안 함께 해주신 워너뮤직과

함께 해준 멤버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 민영언니, 은지 그리고 유나가 만들어 갈

브브걸의 앞날을 언제나 진심으로 응원하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저는 늘 이 곳에 있어요.

걱정하지 마세요 :)

정말정말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엑스포츠뉴스고현정, 도쿄 신혼생활 회상→"계속 눈물나"…댓글에 감동 [엑's 이슈]
  • 뉴시스함소원 "내 학력 위조 사건은 500만원 때문"
  • 스타투데이[종합] “진심으로 좋아했었다”… 김영철, ‘장영란 결혼식 안 간 이유’ 방송 최초 고백 (‘아형’)
  • 매일경제“두 얼굴의 어도어: 민희진, 대중 앞에선 모성애, 뒤에선 뉴진스 멤버들 비하 의혹”(뒤통령)
  • 뉴스1미자 "80→45㎏ 다이어트로 몸 엉망돼 불행…살아있는게 기적이라고"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