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90대가 갑자기 후진" 주차장서 날벼락…4명 덮쳐 1명 사망

댓글0
<앵커>

한 노인복지회관 주차장에서 90대가 몰던 차가 갑자기 후진해, 한 명이 숨졌습니다. 경찰은 주차 과정에서 운전 미숙으로 사고가 난 걸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서동균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승용차 한 대가 부서진 건물 벽 앞에 서 있고 차량 옆에서 구급대원들이 누워 있는 사람에게 심폐소생술을 하고 있습니다.

[목격자 : 다 쓰러져 있고 네 분 정도 쓰러진 것 같아요. (한 분은) 완전히 쓰러져서 벽에 이렇게 있고….]

오늘(22일) 오전 11시 50분쯤 경기 성남시의 한 노인복지회관 주차장에서 90대 남성 A 씨가 몰던 승용차가 노인 4명을 덮쳤습니다.

갑자기 후진한 차량은 이 주차방지턱과 안전바까지 넘어 뒤에 오는 시민들을 덮쳤습니다.

사고 충격으로 건물 외벽까지 손상된 모습입니다.

이 사고로 80대 여성 1명이 숨졌고, 70~80대인 노인 3명과 운전자 A 씨가 부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 중입니다.

피해자들은 노래교실에 참석하기 위해 복지관을 찾았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A 씨는 사고 당시 음주 상태는 아니었습니다.

경찰은 주차하던 A 씨가 기어 조작을 착각해 후진 상태로 가속 페달을 밟아 사고가 났을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65세 이상 노인 운전자가 낸 사고는 3만 9천600여 건에 달합니다.

6년 전 2만 6천700여 건과 비교하면 50% 가까이 증가했습니다.

지방자치단체들은 고령 운전자 사고를 줄이기 위해 면허를 자진 반납하면 교통비나 상품권 등을 주는 제도를 운영 중이지만 참여율이 저조해 큰 효과를 거두지 못하고 있습니다.

(영상편집 : 윤태호, VJ : 이준영)

서동균 기자 windy@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SBS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연합뉴스김호중 '음주 뺑소니' 보름 만에 구속…"증거 인멸 염려"(종합)
  • 매일경제‘음주 뺑소니’ 김호중 사고 보름 만에 구속...“증거 인멸 염려”(종합)
  • 한겨레강형욱 부부, ‘갑질 논란’에 “합법적 CCTV…메신저 대화는 봤다”
  • 세계일보“정말 죄송, 억측·비방엔 법적 조치”… 일주일 만에 입 연 강형욱
  • 더팩트'음주 뺑소니' 김호중 15일 만에 구속…경찰 수사 탄력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