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이스라엘의 이란 공격'에 亞증시 출렁…안전자산·유가 상승(종합2보)

댓글0
자산가격 변동성 확대…중동 정세 우려 속 진행상황 주시
'반도체시장 전망 하향' TSMC 주가 6%대 떨어져…亞 반도체주 급락
연합뉴스

하락 개장한 코스피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19일 서울 중구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전광판에 코스피 지수 등이 표시되고 있다. 이날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4.01포인트(1.29%) 내린 2,600.69에, 코스닥은 5.66포인트(0.66%) 내린 849.99에 개장했다. 원/달러 환율은 8.1원 오른 1,381.0원에 개장했다. 2024.4.19 yatoya@yna.co.kr (끝)


(서울=연합뉴스) 차병섭 기자 = 이스라엘이 이란을 공격했다는 소식에 위험자산 기피 심리가 커지면서 19일 아시아 증시와 금융시장은 충격을 받았다.

자산 가격 변동성이 커진 가운데 중동의 지정학적 긴장 고조로 국제 유가가 올랐고 달러를 비롯한 안전자산 가격도 강세를 보였다.

연합뉴스

일본 증시 시황판
[AP 연합뉴스 자료사진]


◇ 日닛케이 2.66% 내려…'TSMC 급락 여파' 대만 지수는 3.81% 하락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일본 닛케이225 평균주가(닛케이지수)는 이날 장중 3.5%가량 하락했다가 낙폭을 일부 만회, 전장 대비 2.66% 내린 37,068.35로 장을 마감했다.

장중 3%까지 내렸던 한국 코스피 종가는 1.63% 떨어진 2,591.86을 기록, 2,600선 아래로 내려왔다.

TMSC 주가 급락 여파로 대만 자취안 지수는 3.81% 급락했고, 호주 S&P/ASX 200지수(-0.98%)도 마이너스였다.

한국시간 오후 3시 32분 기준 중국 본토의 상하이종합지수(-0.44%)와 선전성분지수(-0.95%), 상하이·선전증시 시가총액 상위 300개 종목으로 구성된 CSI 300 지수(-0.92%)도 마이너스를 기록 중이다.

홍콩 항셍지수는 1.17%, 홍콩에 상장된 중국 본토 기업들로 구성된 홍콩H지수(HSCEI)는 1.09% 내린 상태다.

미국 ABC 방송은 이날 익명의 미 당국자를 인용해 이스라엘이 발사한 미사일들이 이란 내의 장소를 타격했다고 보도했지만, 이후 이란은 이스라엘의 공격은 없었다고 밝히는 등 진행 상황을 둘러싸고 불확실성과 혼란이 이어지는 상황이다.

캐피털닷컴의 카일 로다 애널리스트는 시장 흐름에 대해 "이스라엘 보복이라는 두려움과 관련 있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상황 진행에 따라 더 많은 뉴스가 나오기를 기다리고 있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연합뉴스

[그래픽] 아시아 주요 증시 하락률
(서울=연합뉴스) 김민지 기자 = minfo@yna.co.kr X(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 국제 유가 한때 4% 뛰어…'안전자산' 엔화도 강세

유로화·엔화 등 6개 통화 대비 달러 가치를 나타내는 달러인덱스는 이날 장중 106.348을 찍었고, 일부 조정을 거쳐 전장 대비 0.022 오른 106.173 수준에 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장 대비 9.3원 오른 1,382.2원에 마감했다.

중국 역내위안/달러 환율은 장중 5개월 만에 최고를 찍었고 전장 대비 0.0014위안 오른 7.2401위안에 거래되고 있다. 인도 루피/달러 환율은 사상 최고로 올랐다.

반면 엔/달러 환율은 이날 장중 153.62엔까지 떨어졌다가 낙폭을 일부 만회, 전장 대비 0.2엔 내린 154.45엔을 기록 중이다. 엔화 강세는 엔화의 안전자산 성격이 부각된 데 따른 것이라고 로이터통신은 해석했다.

안전자산으로 분류되는 미 국채 장기물 가격도 올랐다. 오전 한때 4.6326%를 찍었던 10년물 미 국채 금리는 4.4936%까지 떨어졌다가 4.5837% 수준에서 거래되고 있다.

5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장중 4% 넘게 올랐다가 상승분을 반납, 전장 대비 1.35% 오른 배럴당 83.85달러다. 장중 90달러를 넘겼던 6월물 브렌트유 가격은 전장 대비 1.29% 오른 88.23달러를 기록 중이다.

오전장에서 2,400달러를 넘었던 금 가격은 전장 대비 0.01% 내린 2,382.78달러다.

연합뉴스

미 달러화 관련 이미지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 TSMC 주가 6% 넘게 내려…한일 반도체주 동반 약세

대만 TSMC가 스마트폰과 개인용컴퓨터(PC) 부문 부진을 근거로 반도체 시장 전망을 하향한 것과 함께 전날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인사들이 금리 인상 가능성까지 거론한 것도 아시아 증시에 악재로 작용했다.

대만 증시에서 TSMC 주가는 장중 7% 넘게 빠졌고, 종가는 6.72% 하락했다.

한국의 삼성전자(-2.51%)·SK하이닉스(-4.94%)·한미반도체(-4.35%), 일본의 어드반테스트(-4.38%)·도쿄일렉트론(-8.74%) 주가도 내려갔다.

반면 이날 방산주 주가는 강세였다.

미 주요 주가지수 관련 선물은 1% 넘게 하락했다가 낙폭을 줄이고 있다.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 관련 선물은 0.42%, S&P 500 지수와 나스닥 100 관련 선물도 각각 0.55%, 0.75% 내린 상태다.

비트코인 가격은 장중 한때 5만9천643달러로 내려가 1달여 만에 최저를 기록했다가 6만4천달러선으로 올라온 상태다.

연합뉴스

TSMC 로고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bscha@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연합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매일경제“한동안 지웠던 앱 다시 깔았다”…하룻밤새 20% 급등한 ‘이것’에 함박웃음
  • 머니투데이쪼그라든 TV 시장, 중국 기업만 반대로 달렸다…삼성·LG 위협
  • 아시아경제SKIET '몸값 측정불가' 판정, 왜‥M&A 가로막는 내부거래 200조
  • 서울경제더 격해진 美中 관세전쟁···철강 '악재'인데 반도체·배터리·태양광은? [biz-플러스]
  • 한겨레‘회장님 꼼수’ 방어하던 변호사 “지배주주 일가 지분 늘리려 낮은 주가 선호”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