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취객에 폭행 당하던 택시기사…편의점 알바생이 구했다

댓글0
경기 안양의 한 편의점 아르바이트생이 길거리에서 폭행을 당하던 택시기사를 구해 경찰의 감사장과 포상금을 받았습니다.

지난 2월 9일 밤 10시 10분쯤 편의점에서 일하던 20대 남성 A 씨는 길거리에서 한 취객이 택시기사를 바닥에 눕히고 목을 조르고 있는 모습을 발견했습니다.

A 씨는 즉시 112에 신고한 뒤 취객인 30대 B 씨에게 달려가 범행을 제지했습니다.

B 씨는 택시 손님이었는데, 요금을 내지 않고 도주하다 뒤따라온 택시기사를 폭행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편광현 기자 ghp@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02-2113-6000 /카카오톡 @SBS제보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SBS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서울경제[단독] “자취방 찾아와 돈 뺏거나 폭행”··· 김호중 학폭에 졸업장 포기한 음악 기대주
  • 이투데이'개통령' 강형욱 '갑질' 의혹에 노동부도 나서…"자료 요구했지만 답변 못 받아"
  • 파이낸셜뉴스"강형욱 갑질? 말도 안 되는 마녀사냥" "급여·복지 업계 최고"..옹호글 등장
  • 머니투데이'음주 뺑소니' 김호중, 공연 강행…환호·떼창·눈물 '묻지마 응원'
  • 연합뉴스'음주 뺑소니' 김호중 구속 기로…오늘 낮 12시 법원 심사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