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우리은행 서울주택도시공사와 청년주택 공급 확대 나선다

댓글0
[서울=뉴스핌] 김연순 기자 = 우리은행은 지난 2일 서울주택도시공사와 상생금융 업무 협약을 맺고 청년세대 주거문제 해결에 적극 나선다고 3일 밝혔다.

서울주택도시공사 본사에서 진행한 이번 협약식에는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과 서울주택도시공사 김헌동 사장을 비롯한 많은 관계자가 참여해 ▲청년주택 공급 확대 사업 기획 및 발굴 ▲청년주택 공급 확대를 위한 금융지원 ▲청년주택 공급 목적 매입·건축 자산 운용 등 청년층 주거복지를 위해 양사가 서로 힘을 보태기로 했다.

이번 협약으로 우리은행은 금융권 단독으로 서울주택도시공사가 기획하는 청년주택 공급 사업에 참여하게 된다. 이를 통해 청년안심주택 등 청년주택 공급을 늘려 청년층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편안하게 거주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한다.

뉴스핌

우리은행이 지난2일 서울주택도시공사와 서울주택도시공사 본사에서 상생금융 업무 협약을 맺었다. 업무 협약식에서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오른쪽)과 서울주택도시공사 김헌동 사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한편, 서울주택도시공사는 1989년 설립, 서울시 택지개발과 주택건설을 통해 서울시민의 주거생활 안정과 복지 향상에 큰 기여를 해왔다. 우리은행과는 지난 1990년부터 금융 파트너 관계를 구축, ▲공공임대 주택건설 자금 금융지원 ▲공공임대 주택 입주민 금융지원 ▲장기전세 입주민 금융지원 등 다양한 협력사업을 펼쳐왔다.

조병규 우리은행장은 "30년 넘는 시간 동안 서울주택도시공사와 우리은행은 서울시민 주거생활 안정과 복지 향상을 위해 동행해왔다"며 "오랜 시간 동안 양사가 쌓아온 신뢰와 노하우가 더욱 빛날 수 있도록 우리은행은 청년안심주택 지원에 적극 참여해 청년 주거안정과 복지를 위한 상생금융을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y2kid@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동아일보임영웅, 작년 233억원 벌었다…정산금 192억에 주주 배당금도
  • 헤럴드경제대방건설, 미분양 청정지역 과천에 첫 ‘디에트르’ 출사표
  • 세계일보“반도체가 곧 민생”… 韓 ‘칩 워’ 본격 참전 [뉴스 투데이]
  • 파이낸셜뉴스이복현 "공매도 재개 다양한 옵션 검토중..6월 중 스케줄 공개"
  • 매경이코노미김호중, 구속심사 연기 요청에 법원 ‘기각’…오늘 공연 강행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