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이예원·신지애 관심 집중.. KLPGA 국내 개막전 '두산 위브 챔피언십' 제주서 스타트

댓글0
디펜딩 챔프 이예원 등 120여명 총출동
신지애, 3년8개월 만에 국내 대회 출전


파이낸셜뉴스

지난날 태국에서 열린 '블루캐니언 레이디스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이예원 / KLPGA 제공


본격적인 골프 시즌이다. 봄의 기운과 함께 별들의 전쟁이 이번 주말부터 국내 필드에서 성대한 개막을 맞이한다. 2024년 KLPGA투어 국내 개막전으로 열리는 두산건설 위브 챔피언십(총상금 12억원)이 4일부터 7일까지 나흘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소재 테디밸리 골프앤리조트에서 개최된다. 두산건설이 주최하는 두산건설 위브 챔피언십’은 지난해 8월 신설된 대회로 올해로 2회째를 맞는다. 개최 원년부터 총상금 12억원으로 메이저급 상금을 내걸며 큰 규모를 자랑한다. 올해부터는 개최 시기를 바꿔 2024시즌 KLPGA투어 국내 개막전으로 개최되며 국내 골프 팬들에게 제일 먼저 다가가게 됐다.

파이낸셜뉴스

지난달 싱가포르에서 열린 하나금융그룹 싱가포르 여자오픈 우승자 김재희 / KLPGA 제공


국내 개막전으로 열리는 만큼 KLPGA 대표 선수들 역시 총출동한다. 2024시즌 블루캐니언 레이디스 챔피언십에서 첫승을 신고한 디펜딩 챔피언 이예원이 생애 첫 타이틀 방어에 도전하며, 시즌 개막전인 하나금융그룹 싱가포르 여자오픈 우승을 차지한 김재희, 뜨거운 샷감을 자랑하고 있는 방신실, KLPGA투어로 복귀한 윤이나 그리고 두산건설 위브 골프단 소속 선수(유현주, 유효주, 박결, 임희정, 김민솔) 등 총 120명의 선수가 우승 트로피를 노린다.

파이낸셜뉴스

이예원이 태국 푸껫 블루캐니언 컨트리클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블루캐니언 레이디스 챔피언십 최종라운드에서 우승을 확정지은 후 물세례를 받고 있다. 이번 두산건설 위브 챔피언십에서도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힌다. KLPGA 제공


이번 대회 가장 주목받는 선수는 이예원과 신지애다. 2022년 KLPGA투어 신인왕 이예원은 지난해 4월 롯데렌터카 여자오픈에서 첫승을 거뒀고, 8월 두산 위브챔피언십과 10월 하이트진로 챔피언십도 제패했다. 지난 시즌 무려 14억2000만원의 상금을 벌어들이며 1위에 오른 이예원은 평균 타수와 대상 부문도 휩쓸어 3관왕에 오르며 최고의 한 해를 보냈다.

파이낸셜뉴스

신지애가 국내에서 열리는 KLPGA투어 대회에 출전한 것은 지난 2020년 8월 '대유위니아 MBN 여자오픈' 이후 무려 3년 8개월 만이다. 사진=연합뉴스


파리올림픽 출전을 노리는 세계랭킹 18위 신지애의 출전도 큰 화제다. 신지애는 프로 통산 64승, KLPGA투어 통산 20승을 기록하고 있는 세계 최정상급 골퍼다. KLPGA투어 영구 시드권을 보유하고 있다. 거기에 두산건설 위브 챔피언십이 개최되는 테디밸리 코스에서 열린 ‘2008 비씨카드 클래식’에서 우승을 차지한 이력도 보유하고 있다.

신지애는 두산건설 위브 챔피언십을 통해 무려 1300일 만에 국내에서 열리는 KLPGA투어에 출전하게 됐다. 신지애가 KLPGA투어 대회에 마지막으로 출전한 것은 지난 2022년 12월 ‘하나금융그룹 싱가포르 여자오픈’이며, 국내에서 열리는 KLPGA투어 대회에 출전한 것은 지난 2020년 8월 ‘대유위니아 MBN 여자오픈’으로 무려 3년 8개월 전이다. 신지애는 “오랜만에 국내 팬들 앞에서 KLPGA투어 경기를 뛸 수 있게 돼 기쁘다”며 ”테디밸리 골프장은 우승을 했던 코스인 만큼 좋은 기억이 있는 곳이다. 좋은 플레이로 한국 팬들께 오랜만에 인사드리고 동시에 파리올림픽까지 한걸음 다가서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파이낸셜뉴스

두산건설 한정판 친필 사인북 / 두산건설 제공


한편, 두산건설은 대회 출전 선수들을 담은 한정판 사인북을 발행한다. 사인북과 관련한 다양한 참여형 이벤트도 기획해 골프 팬들에게 즐거운 개막을 선물한다는 계획이다.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출전 선수 사인북은 두산건설 위브 챔피언십을 시작으로 한 시즌 전체를 관통하는 기획으로, KLPGA투어와 팬들의 접점을 늘리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 두산건설 위브 챔피언십은 분리수거함과 함께 분리수거 전문 인력을 배치해 올바른 쓰레기 배출을 실천하고 친환경 잉크를 사용한 인쇄물을 활용하는 등 환경을 지키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KLPGA #이예원 #두산위브챔피언십 #김재희 #신지애

jsi@fnnews.com 전상일 기자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OSEN"난 이제 20대 초반이 아니다"는 손흥민, PL 유럽대항전 줄줄이 탈락→다시 필요해진 '그 시절' 폭발력
  • 헤럴드경제현주엽 "실화탐사대 논란만 더 키웠다…법적대응"
  • 뉴시스생애 첫 봄 배구 경험한 정관장 정호영 “아쉽지만 즐거웠어요”
  • 더팩트SF '톱' 이정후, 행운도 응원한 10경기 연속 안타...신기록 초읽기
  • 스포티비뉴스이정후, 166km 총알타구 미쳤다…강정호-김현수 대기록 재현, 10G 연속 안타+멀티히트 맹활약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