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삼성E&A·GS건설, 사우디서 '9.7조' 규모 가스플랜트 공사 수주…역대 세 번째 규모

댓글0

삼성E&A 60억달러, GS건설 12.2억달러 공사 수주
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 정상외교 성과"


더팩트

남궁홍 삼성E&A 사장(앞열 왼쪽)과 야흐야 아부샬 아람코 부사장(오른쪽)이 2일 사우디아라비아 다란의 아람코 플라자 콘퍼런스센터에서 진행된 파딜리 가스 증설 프로그램 패키지 공사 계약 서명식에서 서명하는 모습. /삼성E&A 제공


[더팩트ㅣ허주열 기자] 삼성E&A(옛 삼성엔지니어링)와 GS건설이 사우디아라비아 국영석유회사인 사우디 아람코가 발주하는 72억2000만달러(약 9조7500억원) 규모의 '파딜리 가스증설 프로그램' 공사를 수주했다. 이는 우리 기업의 사우디 수주 역사상 최대 규모의 성과다. 전 세계 해외건설 수주 사업 중에선 아랍에미리트연합 '바라카 원전'(2009년, 191억달러), 이라크 '비스마야 신도시'(2012년, 77억달러)에 이어 세 번째로 큰 규모다.

3일 GS건설·삼성E&A, 대통령실에 따르면 전날(2일) 삼성 E&A는 아람코와 파딜리 가스 증설 프로그램 패키지 1(가스 처리시설 건설)·4(유틸리티 및 부대시설 건설)번 수주 서명식을 진행했다. 수주금액은 60억달러로, 창사 이래 최대 규모다.

이번 프로젝트는 사우디 수도 리야드 북동쪽 350km에 위치한 기존 파딜리 가스 플랜트를 증설하는 사업이다.

삼성 E&A 관계자는 이번 사업의 수주 배경으로 "아람코 프로젝트에서 보여준 혁신 성과가 차별화된 경쟁력으로 작용했다"며 "주력 시장 사우디에서 경험이 풍부한 상품을 수주한 만큼 안정적인 수행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GS건설은 전날 파딜리 가스 증설 프로그램 패키지 2번 황회수처리시설 공사를 12억2000만달러에 수주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황회수처리시설은 가스 정제 과정에서 발생하는 황을 포집하고 재활용하는 고도화 설비다.

황회수처리시설은 유전에서 생산된 가스에 포함된 유독물질인 황을 포집해 생산제품의 부가가치를 높이고, 순도 높은 황을 활용해 경제적인 가치를 창출할 수 있으며, 유독물질인 황의 관리를 통해 환경오염을 줄일 수 있는 친환경 설비로 알려져 있다.

더팩트

허윤홍 GS건설 대표(앞열 왼쪽)와 야흐야 아부샬 아람코 부사장(오른쪽)이 2일 사우디아라비아 아람코센터에서 파딜리 가스 증설 프로그램 계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GS건설 제공


GS건설은 이번 계약으로 일일 800톤 규모의 황을 회수할 수 있는 황회수시설 3기를 건설하며 설계, 구매, 시공, 시운전 지원까지 프로젝트 전 영역에 걸쳐 사업을 수행하게 된다.

GS건설 관계자는 "지난 50여 년간 국내외에서 쌓아온 다양한 건설 역량과 다수의 해외 EPC 플랜트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프로젝트의 성공적인 수행을 이끌어 낼 것"이라며 "GS건설의 오랜 사업 포트폴리오의 한 축을 담당해 온 플랜트 사업의 내실 강화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통령실은 이번 수주와 관련해 "윤석열 대통령이 2022년 11월 모하메드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 겸 총리와 회담을 통해 양국 관계를 미래지향적 전략 동반자 관계로 발전시키고, 인프라 분야에서 대규모 경제 협력을 추진하기로 의견을 같이한 데 이어 작년 10월 사우디아라비아 국빈 방문 시 양국 공동성명을 통해 건설·인프라 분야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합의한 정상외교의 성과"라며 "양국 관계기관 간의 건설 협력은 이미 새로운 전기를 맞고 있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정부는 앞으로도 양국 정상 간에 구축된 굳건한 신뢰 관계를 바탕으로 사우디의 아람코, 국부펀드(PIF), 네옴 등 주요 발주처의 인프라, 플랜트, 스마트시티 등 메가 프로젝트 수주를 전방위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며 "이와 함께 전 세계에서 추진되는 석유화학 플랜트, 철도 등 교통 인프라, 해수 담수화 시설 등 대형 건설 프로젝트 수주도 정부, 공기업, 금융기업 등이 원팀으로 지원함으로써 정상외교의 성과를 지속적으로 창출해 나가겠다"고 했다.

sense83@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더팩트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연합뉴스'이스라엘의 이란 공격'에 亞증시 출렁…안전자산·유가 상승(종합2보)
  • 뉴시스"치킨·초콜릿 안 오른 게 없다" 총선 후 도미노 인상 이어지나
  • 뉴스웨이[마감시황] 외국인 떠났다…코스피 1%대 하락
  • 세계일보“글로벌 전기차 시장 잡아라”…삼성전자도 첫 참가하는 ‘베이징모터쇼’ [모빌리티 톺아보기]
  • 이데일리이스라엘, 이란 ‘제한적 공격’에 안도…장중 환율, 1370원대로 반락[외환분석]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