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돈 안 줘서"…회사 사장 살해한 60대 직원 구속영장

댓글0
뉴스1

경기 화성서부경찰서 전경. (경기남부경찰청 제공)


(화성=뉴스1) 김기현 기자 = 금전 문제로 갈등을 겪던 회사 사장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60대 남성이 구속의 갈림길에 섰다.

경기 화성서부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3일 밝혔다.

A 씨는 지난 1일 오전 11시쯤 화성시 서신면의 한 수산업 사업장에서 사장인 60대 남성 B 씨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다.

A 씨는 B 씨 사업장 종업원으로, 채권·채무관계에 있는 B 씨와 갈등을 빚다 미리 준비해 온 흉기로 범행한 것으로 확인됐다.

B 씨는 곧바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치료 도중 숨졌다. 목격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A 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B 씨로부터 받을 돈이 있는데, 계속 갚지 않자 범행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A 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이날 오후 2시 30분 수원지법에서 열릴 예정이다. 구속 여부는 이날 늦은 오후쯤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kkh@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뉴스1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경향신문‘파묘’ 속 난자당한 돼지 사체 “CG 아닌 실제”···동물보호단체 “인간도 위험”
  • 서울신문“여성용 19금 공연도 금지하라”…성인 페스티벌 논란, 공연계로 번지나
  • 파이낸셜뉴스제주 '폐업 모텔' 화장실서 '백골 시신' 발견
  • 세계일보여친 성폭행 막다 뇌손상, 엄마 도움없이 생활 못해…가해男 “평생 죄인”
  • YTN한낮 초여름 더위, 황사 점차 해소...내일 전국 비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