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미녀와 순정남' 임수향♥지현우, 초밀착 포스터…로맨스 케미 기대

댓글0
뉴스1

미녀와 순정남 포스터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미녀와 순정남'이 임수향과 지현우의 케미가 기대되는 2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오는 3월 23일 처음 방송되는 KBS 2TV 새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은 하루아침에 밑바닥으로 추락하게 된 톱배우와 그녀를 사랑해 다시 일으켜 세우는 초짜 드라마 PD의 산전수전 공중전 인생 역전을 그린 파란만장한 로맨스 성장드라마다. 시청률 50%에 육박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던 '하나뿐인 내 편'의 김사경 작가와 홍석구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공개된 2인 포스터에는 초밀착한 채 환한 미소를 짓는 임수향(박도라 역)과 지현우(고필승 역)의 투샷이 담겼다. 묘하게 닮은 듯한 두 사람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낸다. 임수향은 극 중 아역부터 험난하게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톱배우 박도라 역을, 지현우는 성공하겠다는 야무진 꿈을 품고 있는 혈기 왕성한 열정 가득 드라마 PD 고필승 역으로 열연을 펼친다.

앞서 공개된 티저 포스터를 들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 또한 흥미롭다. 이들은 극 중 어린 대충(문성현 분)과 어린 도라(이설아 분)의 사진을 각자 한 쪽씩 들곤 찢어진 부분을 맞추며 웃고 있다.

임수향의 밝은 표정과 지현우의 부드러운 눈빛이 교차되며 설렘을 안기는 가운데, 잠시 끊어졌던 과거의 인연이 운명을 극복해 나가는 두 사람의 관계 변화를 암시해 눈길을 끈다. 무엇보다 임수향과 지현우가 그려 나갈 로맨스 케미가 더욱 기대된다.

제작진은 "2인 포스터 속 두 주인공의 모습은 톱스타 도라에게 필승이 휘둘리는 관계를 나타냈다"며 "찢어진 사진은 잠시 끊어졌던 두 사람의 인연을, 이를 맞추려는 것은 가혹한 운명을 극복하고 사랑을 지켜나가는 이들의 '순정'을 의미한다, 그 어느 때보다도 반짝이는 호흡을 보여주는 두 사람의 순정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미녀와 순정남'은 '효심이네 각자도생' 후속으로 이날 오후 7시 55분 처음 방송된다.

aluemchang@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뉴스1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뉴시스강지영 아나운서 결혼 소감 "몽글몽글하고 참 좋네요"
  • 이데일리강지영 아나운서, 오늘(13일) 결혼…"예비신랑, 봄을 닮은 사람"
  • 한국일보"유영재 삼혼 맞다"…선우은숙, 이혼 후 심경 고백 ('동치미')
  • SBS연예뉴스[스브스夜] '그알' 해외입양인 점 문신 미스터리…동일한 문신이 새겨진 입양인, 그 의미는?
  • 더팩트[단독] 배우 김수현 父 가수 김충훈, 13일 오후 조용한 결혼식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