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종합] 이재욱, ♥카리나와 예능 동반 출연 가능성↑…"좋아요" 섭외 수락('살롱드립2')

댓글0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텐아시아

텐아시아

텐아시아


텐아시아

텐아시아

텐아시아

텐아시아

텐아시아

사진=유튜브 '살롱드립2' 캡처



이재욱이 춤, 예능에 욕심을 드러냈다.

27일 공개된 유튜브 예능 '살롱드립2'에는 디즈니플러스 '로얄로더'의 이재욱, 이준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재욱은 "실물로 보고 싶었다"며 입을 틀어막았다. 과거 시상식에서 장도연의 재치 있던 멘트를 떠올리며 "그 영상 보고 반했다. 무례한 느낌도 없고. 재밌었다. 참 MC라고 생각했다"고 칭찬했다. 이에 이준영도 "털털한 모습이 좋다"며 "꾸밈 없는 모습이 예뻐보였다"고 거들었다. 장도연은 "두 분 다 말을 예쁘게 해주신다. 상대가 행복하지 않나. 내가 행복하다"며 만족스러워했다. 귀까지 빨개진 이재욱은 "제가 얼굴이 빨개진다. 부끄럼이 많다"면서도 "재밌는 사람이다"고 자랑했다. 이어 "말을 재밌게 하려고 노력하는 편"이라고 전했다.

장도연은 이재욱에게 "계획 중에 콘서트에서 춤도 추고 노래도 하고 싶다던데"라고 물었다. 이재욱은 "마음은 하고 싶은데 몸이 안 따라주는 건 어쩔 수 없더라. 혼자 막 슬릭백도 춰보고 한다"며 민망해했다. 이어 "인스타에 준영이 형 춤추는 게 올라오면 다리를 때린다. 가만히 있으라고"라며 웃었다.

슬릭백 되냐는 물음에 "죽어도 안 되더라. 하라는대로 하는데 이유를 모르겠다"며 답답해했다. 장도연이 "그래도 시도를 하네"라고 하자 이재욱은 "여러 가지 해보고 있다"며 웃었다. 또 어떤 춤을 해봤냐는 질문에 "한국에서 이슈가 된 춤들 있지 않나. (스모크 챌린지) 그런 거"라고 답했다.

이준영이 "그걸 보통 어디서 하냐"고 궁금해하자 이재욱은 "샤워하다가도 한번씩 한다"고 답해 폭소를 자아냈다. 또한 "슬릭백은 현장 가다가 복도가 길다 그러면 뒤에 한번 보고 (사람) 없으면 밟아보는데 안 된다"며 웃었다. 이재욱은 "춤 욕심이 있다"고 털어놨다.

장도연은 "이재욱 하면 싹퉁바가지, 상처투성이, 금수저라는 얘기가 있다"고 물었다. 이재욱은 "사실 그런 캐릭터를 한 번밖에 안 했다"며 "'이런 거 잘할 거 같다'는 얘기 감사하다. 하지만 '아직까지 그런 이미지를 못 버려서 그런가?' 생각은 있다"고 털어놨다. 이준영은 "아니다. 잘생겨서 그렇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누나가 있다는 이재욱은 "가끔씩 보이는 모습들이 누나가 동생 같다. 애교가 많다. '고생했겠다~', '우리 동생~' 그런다. 들으면 힘이 난다. 예전에는 많이 싸웠던 거 같은데 성인 되고 나서는 한 번도 안 싸웠다"고 말했다.

이재욱은 첫 작품인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당시를 떠올렸다. 그는 "사전 인터뷰 때도 '완전 운 좋음'이라고 말했다. 제가 선택 받아서 이렇게 생활할 수 있다는 자체가 행복한 거다. 난생 처음 본 오디션에, 제가 해외도 가본 적 없었다. 첫 촬영을 스페인에서 한다더라. '자 이제 재욱이 형 갈게요' 하면 '고생하셨습니다'하고 갔다. 제 얼굴 찍는다는 거였는데 (못 알아 들은 거다). 그랬던 작품이 잘 되고 그러면서 계속 좋은 작품을 만났다"고 말했다.

장도연은 "예능에도 욕심이 있냐"고 물었다. 이재욱은 "항상 있다"고 답했다. 이어 "말도 잘 못하고 얼굴도 빨개지니 못하겠다는 마음이 있는 거다"고 털어놨다. 이준영은 "예능을 무서워한다"면서도 '홍석천의 보석함' 촬영에 대해서는 "재밌었다"고 전했다.

장도연은 "제가 지금 주머니에 여행 멤버를 모으고 있는데, 제가 부르면 들어올 수 있나"고 물었다. 이도연은 머뭇거리다 "네"라고 답했다. '살롱드립2' 출연자들에게 "예능 하고 싶으면 누구와 하고 싶냐고 물으면 제가 면전에 있으니 당연히 저라고 얘기해주셨다. 그렇게 모은 분이 고윤정과 카리나"라고 말했다. 이재욱은 "제가 거기를 갈 수 있겠나"라며 고개를 갸우뚱했다. 장도연은 "그럼 발만 걸쳐 보겠다. 저 혼자 보고 씩 웃겠다"고 하자 이재욱은 "좋다"며 미소 지었다. 장도연은 주머니에 넣는 시늉을 하며 '장도연의 보석함'에 추가했다.

이재욱은 에스파 카리나와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두 사람은 지난 1월 이탈리아 한 명품 브랜드 컬렉션에서 만나 서로에게 첫눈에 반해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고 전해졌다. 카리나가 숙소 생활을 하고 있지만, 서울에서도 데이트를 이어가고 있다는 목격담도 나왔다.

카리나는 2020년 그룹 에스파로 데뷔했다. 에스파는 'Black Mamba'(블랙 맘바), 'Next Level'(넥스트 레벨), 'Spicy'(스파이시) 등 히트곡을 냈다.

이재욱은 2018년 tvN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으로 데뷔했으며, 드라마 '환혼' 시리즈, '이재, 곧 죽습니다' 등에 출연했다. 디즈니플러스 시리즈 '로얄로더' 공개를 앞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엑스포츠뉴스"팬들이 위화감 느낄까봐…" 임영웅, 광고주에 내건 조건 뭐길래? [엑's 이슈]
  • 스포티비뉴스결혼식 위한 빌드업?…조세호→유재환, 살 빼고 장가간다[이슈S]
  • OSEN‘신랑수업’ 김동완, 서윤아와 결혼 후 경제권 독식 "차+카드 줄 것"[Oh!쎈 종합]
  • 스타투데이[종합] ‘나는 솔로’ 20기 현숙, 첫인상서 4표 몰표... 정숙과 뽀뽀한 솔로男은?
  • 이투데이어도어 민희진, 하이브 감사 질의서에 답변 제출…"내용 발설은 법적 조치"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