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현직 의사 파격 주장..."의사 많으면 고통스러운 삶 연장될 뿐" [지금이뉴스]

댓글0
정부의 의대 증원 확정으로 의사들의 반발이 이어지는 가운데 한 의사 유튜버가 "의사가 많아지면 고통스러운 삶이 연장될 뿐"이라고 주장했다.

구독자 20만 명을 보유 중인 한 의사 유튜버는 지난 22일 'OECD 평균 의료 준비가 되셨나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 영상에서 A 씨는 "의대 증원이 의료 서비스 개선을 위한 해결책이 아니다"라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통계와 우리나라를 비교하면 의대 증원이 필요하지 않다는 취지의 주장을 펼쳤다.

이어 A 씨는 "지금 고령화가 급속도로 진행되기 때문에 의사를 늘려야 한다고 주장하는 분들이 많은데 이분들은 인간이 어떻게 늙어서 어떻게 죽어가는지 잘 모르는 것"이라며 "노년에 인간으로서 존엄성을 지키는 삶을 살기 위해 필요한 건 의사가 아니라 간병인이다. 의사가 많으면 고통스러운 삶만 연장될 뿐"이라며 영상을 끝맺었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27일 주요 99개 수련병원을 점검한 결과 소속 전공의의 약 80.6% 수준인 9천909명이 사직서를 제출했다.

이들의 사직서는 모두 수리되지 않았으나 전공의 중 72.3%가 근무지를 이탈한 것으로 파악됐다.

기자 | 곽현수
AI 앵커 | Y-ON
자막편집 | 박해진

#지금이뉴스

YTN 곽현수 (abroad@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LIVE] 보기 〉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총선은 YTN
뉴스 속 생생한 현장 스케치 [뉴스케치] 보기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YT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서울신문서울대 의대 교수 ‘주 1회 셧다운’ 결론…의료 공백 커지나
  • 세계일보구로 아파트 ‘발칵’…8살 여아에 ‘성관계 놀이’ 요구한 남학생 수사
  • SBS"90대가 갑자기 후진" 주차장서 날벼락…4명 덮쳐 1명 사망
  • 아이뉴스24[결혼과 이혼] "목표는 한국 국적 얻고 이혼" 한국男과 결혼한 베트남女의 속내
  • 아시아경제검찰 "이화영 측 '전관변호사 회유·CCTV 상시녹화' 주장도 허위"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