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투나잇이슈] 여 위성정당 '국민의미래' 출범…민주당, 공천 파동 심화

댓글4
[투나잇이슈] 여 위성정당 '국민의미래' 출범…민주당, 공천 파동 심화

<출연 : 고성국 정치평론가·김성완 시사평론가>

정치권이 연일 총선 준비로 분주한데요.

국민의힘의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국민의미래가 오늘(23일) 창당대회를 열고 공식 출범했습니다.

당대표로 조혜정 당 정책국장을 추대했는데요.

한편, 더불어민주당의 공천 논란은 잦아들지 않고 있는 모양새입니다.

홍익표 원내대표가 갈등 수습에 나섰지만, 사실상 공천이 어려워진 의원들의 반발은 계속 터져나오고 있는데요.

정치권 이슈, 전문가들과 함께 짚어보죠.

고성국 정치평론가, 김성완 시사평론가 모셨습니다.

어서 오세요.

<질문 1> 오늘 첫 번째 이슈 키워드는 '여 위성정당 창당'입니다. 국민의힘의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국민의미래'가 오늘(23일) 공식 출범했습니다. 창당대회에 참석한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은 "단 한 명도 내가 아는 사람 밀어 넣지 않을 것"이라면서 누구라도 사심 있는 생각으로 밀어 들어오면 내가 막겠다"고 했어요? 어떻게 들으셨습니까?

<질문 2> 오늘 창당대회에서는 조혜정 정책국장이 당대표로 사무총장은 정우창 정책국 부장이 선임됐습니다. 그러면서 한 위원장은 '한 식구'를 강조했는데요. 국민의미래 당 대표와 사무총장을 국민의힘 사무처 출신 실무진이 맡은 배경, 뭐라고 보십니까?

<질문 3> 이런 가운데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원희룡 전 국토부 장관이 출마한 인천 계양을을 한 달여만에 다시 찾았습니다. 계양을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지역구이자, '명룡대전'이라 불릴 정도로 이번 총선에서 '빅매치'가 예상되는 곳인데요. 그만큼 한동훈 위원장이 이 지역에 공을 들이는 모양새에요?

<질문 4> 한편, 국민의힘은 오늘(23일) '86 운동권'이었다 전향한 함운경 민주화운동동지회 회장을, 서울 마포을에 전략 공천했는데요. 이 지역이 민주당 친명, 정청래 최고위원이 현역으로 있는 곳이죠? 함 회장을 투입한 배경 뭐라고 보십니까? 586 운동권 대표주자들의 맞대결이 성사됐다는 분석인데요?

<질문 5> 두 번째 이슈 키워드는 '야 공천 반발 격화'인데요. 더불어민주당 총선 공천과정에서 부당하게 불이익을 받았다고 주장하는 의원들의 반발 목소리가 오늘도 이어졌습니다. 일부 비명계 의원이 "공천 농단", "이재명 대표 방탄용"이라고 비판 수위를 높이고 있고요. 특히 지역 여론조사 과정부터 잡음이 이어지는 데 대해 실무 책임자인 조정식 사무총장의 사퇴론까지 재부상하고 있는데요. 현재 민주당 상황, 어떻게 보십니까?

<질문 6> 이런 가운데 공천 갈등 상황을 수습하기 위해 홍익표 원내대표가 나섰습니다. 당 내홍 상황에 대해 대신 사과한 데 이어.. 비공개 최고위 회의에서도 공천 과정상에 드러난 문제점에 대해 이의를 제기한 건데요. 서울 은평을 현역인 '비명계' 강병원 의원과 친명계 원외조직 더민주혁신회의 수장 출신 김우영 전 은평구청장의 경선 결정을 문제 삼았고요. 이와 함께 공정성 시비가 불거진 한 여론조사 업체도 경선 과정에서 배제하라고 요구했어요?

<질문 7> '컷오프' 결정에 단식 농성을 시작한 노웅래 의원은 오늘 이재명 대표와 30분 넘는 면담 뒤에도 그만두지 않겠다는 뜻을 전했는데요. 이재명 대표는 노 의원의 최고위 회의실 점거로, 당사까지 장소를 옮겨가며 회의를 주재했고요. "이런다고 해서 상황이 바뀌지는 않는다. 바뀌어서도 안 된다"고 말했는데요. 어떻게 보셨습니까? 결과가 달라지지는 않을 거라는 입장을 확실히 한 걸로 볼 수 있을까요?

<질문 8> 민주당은 이성윤 법무연수원 연구위원과 정한중 한국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총선에 투입할 26·27호 인재로 영입했는데요. 이 연구위원과 정 교수는 모두 윤석열 대통령이 검찰총장으로 재직할 당시 수사나 징계 문제로 윤 대통령과 갈등을 빚은 인물들이에요? 영입 배경, 어떻게 보십니까?

<질문 9> 마지막 이슈 키워드는 '김종인 등판'입니다. 개혁신당이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공관위원장으로 선임했는데요. 김 위원장, 이번엔 제3지대 정당에 '구원투수'로서 투입된 거죠. 당초 의사가 없다고 밝혔던 김 전 위원장의 합류 배경, 어떻게 보십니까?

<질문 10> 이준석 대표는 김 위원장이 향후 공천 과정에서 전권을 갖게 될 것이라면서 다음주부터 속도감 있게 준비해나가겠다고 강조했는데요. 그동안 여야, 좌우를 가리지 않고 선거철 위기에 빠진 정당에 투입돼 '여의도 차르'로도 불리던 김종인 위원장, 이번에도 그 명성을 이어갈까요? 어떻게 전망하십니까?

<질문 11> 이런 가운데 개혁신당 금태섭 최고위원이 오늘 서울 종로 지역구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어요? "정치 1번지 종로를 '개혁 1번지', '민생 1번지'로 만들기 위해 열심히 뛰겠다"고 밝혔는데요. 금 최고위원의 종로 선택의 의미, 어떻게 보십니까?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연합뉴스TV[뉴스1번지] 윤석열 대통령-이재명 대표 첫 회담 성사…일정·의제 협의 중
  • 세계일보홍준표 “한동훈, 더 이상 우리당 얼씬거리면 안 돼…윤통도 배신한 사람”
  • 이데일리‘장애인의 날’ 딸 사진 올린 나경원…“우리 딸은 나의 선생님”
  • 뉴스1TK·PK 여권 핵심 지지층 '흔들'…尹대통령 지지율, 취임 후 최저치 23%
  • 매일경제“더는 우리 당 얼씬거리면 안 돼”…홍준표, 한동훈 또 저격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