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작곡가 '신사동호랭이' 작업실에서 숨진 채 발견..."범죄 혐의점 없어"

댓글0
예명 '신사동호랭이'로 알려진 유명 작곡가 이호양 씨가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오늘(23일) 오후 이 씨와 연락이 닿지 않는다는 신고를 접수해 서울 삼성동 작업실에서 이 씨를 발견했습니다.

경찰은 이 씨가 사망한 시간과 장소 등은 확인해주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현재까지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 씨 소속사 관계자는 YTN과 통화에서 숨진 이 씨가 어제(22일)까지만 해도 관계자들과 업무와 관련해 논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씨 빈소는 서울성모병원에 마련됐습니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09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YTN 안동준 (eastju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LIVE] 보기 〉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총선은 YTN
뉴스 속 생생한 현장 스케치 [뉴스케치] 보기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YT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TV조선'강릉 손자 사망' 급발진 의심사고 재연…"운전자 과실 아니다"
  • 조선일보“내 딸 죽이고도 거리 활보”…‘거제 전 여친 폭행남’ 신상 확산
  • 한겨레‘죽은 듯 드러누운’ 장애인들, 장애인의 날에 체포됐다
  • 헤럴드경제"男배우가 입었던 팬티 사는 여성들, 왜 놔두냐" 남녀 갈등으로 번진 '19금 페스티벌'
  • 연합뉴스TV"가능할 줄 몰랐다"…강릉 급발진 재연 시험 어떻게?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