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S&P "美 기준금리 인하 6월 개시 전망…연내 0.75%p 인하"(종합)

댓글0
美 올해 성장률 전망치 1.5→2.4% 대폭 상향…"작년 4분기 성장세 반영"
S&P "美 기준금리 인하 6월 개시 전망…연내 0.75%p 인하"(종합)

(뉴욕=연합뉴스) 이지헌 특파원 = 국제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글로벌 레이팅은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오는 6월 기준금리 인하를 개시할 것으로 내다봤다.

S&P는 21일(현지시간) 낸 미국 경제전망 보고서에서 미국의 통화정책 전망에 대해 연준이 오는 6월 기준금리를 현 5.25∼5.50%에서 0.25%포인트 인하한 뒤 연내 총 0.75%포인트를 인하할 것으로 전망했다.

첫 기준금리 인하 후 3분기 중 0.25%포인트, 4분기 중 0.25%포인트를 추가로 인하해 총 세 차례 인하에 나설 것으로 S&P는 예상했다.

이는 연내 총 세 차례 금리 인하를 예상한 연준 자체 전망 중간값과 일치한다. 반면 금리선물시장은 6월 첫 금리인하 개시 후 연내 총 1%포인트 인하를 반영하고 있다.

물가상승률에 대해선 "디스인플레이션 과정이 현재까지 고르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인플레이션 둔화세가 향후 몇 달간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고 내다봤다.

미국의 2024년 경제성장률은 2.4%로 작년 11월 전망치의 1.5%에서 대폭 상향 조정했다.

이는 올해도 미국 경제가 지난해(2.5%·속보치 기준)와 마찬가지로 잠재성장률을 웃도는 빠른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한 것이다.

S&P는 "2023년 4분기의 예상을 웃돈 성장세와 지난달 견조한 고용시장 상황을 반영했다"라고 설명했다.

S&P는 "올해 후반부로 갈수록 미국 경제가 침체는 피하더라도 추세적 성장세를 밑도는 순환적 조정 기간을 거칠 것으로 예상한다"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미 연방준비제도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pan@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연합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중앙일보이창용 “금리인하, 물가 2.4% 밑으로 내려가야 고려”
  • 프레시안고물가 이어지는데…1분기 실질소득, 7년來 최대폭 감소
  • 머니투데이"중국·대만 말고…" 테슬라, 협력사에 '생산지 변경' 요청한 이유
  • 연합뉴스테슬라 '2030년 연간 2천만대 판매' 목표, 올해 보고서엔 삭제
  • 아시아투데이[취재 후일담] 쇄신성 인사로 군기 잡는 임종룡 우리금융 회장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