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국민의힘, 7명 추가 확정 '속도'…잡음도 감동도 없다?

댓글0
<앵커>

국민의힘은 지역구 후보 7명의 공천을 추가로 확정했습니다. 현역 의원들의 교체가 예상보다 크지 않게 공천이 진행되면서 잡음도 감동도 없는 공천이라는 비판이 나왔습니다.

보도에 박찬범 기자입니다.

<기자>

국민의힘이 공천을 확정한 곳은 서울, 경기, 세종 등 7곳입니다.

서울 서대문을에 박진 의원, 경기 고양정에 김현아 전 의원의 공천이 확정됐고, 서울 강북을, 오산, 파주갑, 화성갑, 세종갑 후보도 전략 또는 단수 공천으로 확정됐습니다.

대구 강대식, 이인선, 강원 한기호 등 지역구 의원 3명은 경선 대상에 올랐습니다.

하위 10% 현역 의원 7명이 컷오프될 걸로 예고됐지만, 지역구 재배치나 험지 차출된 경우 제외될 걸로 알려지면서 실제 교체 폭은 더 줄 수 있습니다.

민주당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잡음은 없지만, 장제원 의원 외에 불출마한 중진도 없고, 연판장 사태 등으로 논란을 일으킨 영남 지역 현역 의원도 줄줄이 단수공천되면서 감동도 없다는 평가도 나옵니다.

[김근식/국민의힘 전 송파병 당협위원장 (KBS1라디오 '전종철의 전격시사') : 무난해서 잡음이 없고 소란스럽지 않은 것도 중요하지만 혁신적이다라는 걸 보여주려면 몇 개의 상징적인 공천이 있어야 되는 거죠.]

윤재옥 원내대표는 국회 교섭단체 연설에서, 21대 국회를 실패한 국회로 규정하고 총선에서 승리하면 준연동형 비례대표제를 폐지하고, 선거구 획정 권한도 중앙선거관리위원회로 넘기겠다고 공언했습니다.

[윤재옥/국민의힘 원내대표 : 국민 여러분께서 국회를 바꿔주십시오. 정부가 일할 수 있게 만들어 주십시오.]

또 22대 국회에서는 노동 개혁과 저출생 대책 등 5대 민생 개혁을 달성하겠다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민주당은 "실정과 무능, 무책임에 대한 반성이 전무했다"고 비판했습니다.

(영상취재 : 양현철, 영상편집 : 김호진)

박찬범 기자 cbcb@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SBS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연합뉴스총선 당선 24명 코인 보유…현물 ETF 등 입법 논의 주목
  • 한국일보김병민 "국민 눈높이 못 맞춘 국정 운영… 4년 전 도돌이표 됐다" [與 3040 낙선자의 고언]
  • 아시아경제'이유' 있었던 이준석 당선…개혁신당 확장성은 과제
  • MBC이르면 오늘 비서실장 교체‥"돌려막기 안 돼"
  • 아주경제[아주경제 오늘의 뉴스 종합] 尹, 이르면 내일 비서실장 교체…원희룡·김한길 등 물망 外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