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서대문을 與 박진 vs 野 김영호 ‘빅매치 성사’…송파을 與 배현진 vs 野 송기호

댓글0
재선 더불어민주당 김영호 의원과 4선 국민의힘 박진 의원이 서울 서대문을에서 금배지를 놓고 진검승부를 벌인다.

민주당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21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4·10 총선 1차 경선지 결과를 발표했다. 서대문을에선 김 의원이 승리해 본선행을 확정 지었다.

세계일보

국민의힘 박진 의원(왼쪽), 더불어민주당 김영호 의원. 연합뉴스


국민의힘은 이날 서대문을에 박 의원을 우선 추천(전략공천)했다. 당초 박 의원은 현 지역구인 서울 강남을에 공천 신청했지만, 지도부의 험지 출마 요청을 받고 서대문을 출마로 선회했다.

이에 따라 서대문을에선 ‘민주당 현역 대 국민의힘 중진’의 빅매치가 펼쳐지게 됐다. 민주당 서울시당위원장이기도 한 김 의원은 이 지역에서 내리 재선을 지낸 터줏대감이다. 박 의원은 윤석열정부 첫 외교부 장관을 역임한 중량급 인사다.

서대문을은 민주당세가 강한 지역으로 꼽히지만, 보수 표심도 적지 않은 곳으로 평가된다. 김 의원이 당선되기 전 17~19대 총선에선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정두언 전 의원이 당선돼 3선을 지냈다. 지난 대선에선 이재명 당시 후보가 윤석열 대통령을 3.1%포인트 차로 이긴 접전 지역구였다.

세계일보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 공동취재사진


세계일보

송기호 변호사. 연합뉴스


여야가 공천 작업에 속도를 내면서 수도권 다른 지역에서도 대진표가 속속 확정되고 있다. 서울 송파을에선 국민의힘 배현진 의원과 이재명 대표의 법률 특보인 송기호 변호사가 맞붙는다. 서울 광진을에선 국민의힘 오신환 전 의원과 민주당 고민정 의원이 대결한다.

서울 강동을에선 국민의힘 이재영 전 당협위원장과 민주당 이해식 의원이, 경기 파주갑에선 국민의힘 소속 박영호 전 대통령 직속 청년위원장과 민주당 윤후덕 의원이 겨룬다.

김병관 기자 gwan2@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세계일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헤럴드경제조국혁신당 ‘비즈니스석 금지’…김웅 “내로남불 GOAT” vs 曺측 “번지수 틀렸다”
  • 머니투데이'박영선 총리·양정철 비서실장 발탁설'에 권성동 "검토도 하면 안 돼"
  • 중앙일보양정철·박영선 기용설에 용산 발칵...박지원 "尹과 친한 건 맞아"
  • 뉴시스박지원, 박영선·양정철 기용설에 "윤, 야당 파괴 공작…아직 정신 못 차려"
  • 연합뉴스TV[뉴스포커스] 박영선 총리·양정철 비서실장설…대통령실 "검토된 바 없어"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