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네이버, 총선 전 ‘유해 딥페이크’ 막는 대책 발표한다

댓글1
딥페이크 관련 특정 키워드 검색하면 경고문 표시
이투데이

네이버 CI


네이버가 4·10 국회의원 총선거를 앞두고 딥페이크(Deepfack) 관련 키워드 검색 결과에 경고 라벨을 붙이는 방안을 추진한다.

21일 정보기술(IT) 업계에 따르면 네이버는 이르면 다음 주 중 총선 페이지를 열고 가짜뉴스 대응 방안과 딥페이크 대응책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딥페이크는 ‘딥러닝(Deep Learning)’과 ‘가짜(Fake)’의 합성어로 기존 인물의 얼굴이나 특정 부위를 영화의 CG처럼 합성해 영상ㆍ음성을 편집하는 기술을 뜻한다.

네이버는 콘텐츠를 비롯해 검색 결과 등에도 딥페이크로 인한 피해를 막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적용할 것으로 전해졌다. 네이버가 어떤 키워드를 유해 딥페이크 검색값으로 분류ㆍ제한할지 결정되지는 않았지만, 이 역시 이르면 다음 주 중 결정될 예정이다.

현재 네이버는 블로그나 카페에 콘텐츠를 올릴 시 허위 정보를 포함한 딥페이크 영상에 대한 주의 문구를 노출하고 있다.

한편, 딥페이크가 가짜뉴스를 양산하는 도구로 쓰일 것이라는 우려는 날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국회는 지난해 12월 본회의에서 선거 90일 전부터 딥페이크를 이용한 선거운동을 금지하는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의결한 바 있다.

하지만 법 시행 이후인 지난달 29일부터 16일까지 19일 동안 모니터링을 실행한 결과, 딥페이크를 이용한 선거운동 행위로 공직선거법을 위반한 게시물은 129건에 달했다.

[이투데이/허정윤 기자 ( zelkova@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투데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머니투데이플라스틱 소화하는 '효소'…환경오염 '체증' 풀 열쇠
  • 서울신문AI vs 인간 조종사 모는 F-16이 싸우면 승자는? [핵잼 사이언스]
  • 디지털데일리SKT, 글로벌 통신사 중 AI 역량 '1위'…"차별화된 비전"
  • 조선비즈“광란의 AI 랠리 끝났나”… 엔비디아 독주 체제 우려 커졌다
  • AI타임스"자체 모델 구축보다 '챗GPT'나 '라마 2' 호스팅이 저렴...월 750만원선"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