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장영란, '얼짱' 유혜주 子 육아하다 왈칵…"애들한테 잘해줄 걸" (A급 장영란)

댓글0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장인영 기자) 방송인 장영란이 육아를 하다가 눈시울을 붉혔다.

12일 유튜브 채널 A급 장영란에는 '화제의 얼짱 아기와 육아퀸 장영란이 만났을 때'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장영란은 '얼짱' 모델 출신 유혜주와 그의 아들 유준이를 만나러 갔다.

엑스포츠뉴스



장영란은 유혜주 부부의 고민을 듣곤 "유준이 아직 11개월이고 너무 잘 자라고 있는데 뭘 걱정하나"라고 든든한 면모를 보여주기도 했다.

이어 장영란은 유준이와 둘만의 시간을 가졌다. 그는 유준이에게 치즈를 먹여줬고, 행여 목이 마를까 보리차도 틈틈이 마시게 했다.

장영란은 유준이의 잘 먹는 모습에 "입술 다 지웠다"며 사심 담은 뽀뽀까지 했다.

그러면서 "진짜 눈물 날 것 같다. 우리 애들한테 더 잘해줄 걸. 그땐 이렇게 예쁜지도 몰랐는데"라며 울컥하더니 "미쳤나봐. 왜 눈물나지"라고 말했다.

그는 "애들이 너무 커버렸다. 그땐 너무 바빴다"며 후회하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먹먹하게 했다.

한편 장영란은 지난 2009년 3살 연하인 한의사 한창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사진=유튜브 채널 'A급 장영란'

장인영 기자 inzero62@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스타투데이백일섭, 졸혼 이유…“엄마 4명, 내 자식들에게 같은 아픔 줄 수 없었다”(‘아빠하고 나하고’)
  • 텐아시아차은우 "차도녀 이미지 김남주, 다가가기 어려울 줄 알았는데…"('원더풀 월드')[인터뷰]
  • 스포티비뉴스"월수입 240만원→170만원 적금" 양세형, 109억 건물주 이유 있었네[종합]
  • MHN스포츠박민영, '내남결' 인터뷰 시작 전 사과...'내일 오지 않았으면 좋겠다 생각도'[인터뷰①]
  • 뉴스1최규리 "'내남결' 현장은 축제…포상휴가 푹 쉬고 와야죠" [N인터뷰]①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