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HD현대중공업 울산 해양공장서 근로자 1명 사망, 1명 부상

댓글0
철제 구조물 넘어지면서 발생
한국일보

경찰 마크. 한국일보 자료사진


HD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 해양공장에서 철제 구조물이 넘어지면서 작업 중인 근로자 1명이 숨지고, 1명이 부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12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50분쯤 울산 동구 HD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 해양공장에서 작업 중이던 60대 근로자 A씨가 숨지고 50대 근로자 B씨가 다쳤다. 사고는 대형 철제 구조물인 반잠수식 원유생산설비 상부 블록(철제 구조물)을 이동시키는 작업 도중 블록이 넘어지면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HD현대중공업 측과 계약한 블록 이동작업을 맡은 사외 전문업체 소속 근로자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과 고용노동부 울산지청은 현재 목격자와 회사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편 HD현대중공업 내에서 인명 사고가 발생한 것은 2022년 4월 이후 약 2년 만이다.

임명수 기자 sol@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한국일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세계일보부모 이상으로 형수 믿고 의지했다는 황의조.. “가족 배신에 참담”
  • 한겨레지구대 앞 쭈뼛쭈뼛, 두 아이가 들고온 가방의 정체
  • SBS수도권 폭설로 지하철 운행 지연…눈 관련 사고 잇따라
  • JTBC권도형 징역 100년? '루나 사태' 알아야 할 5가지 장면
  • 스타데일리뉴스황정음, 이영돈과 파경… 재결합 3년만 "이혼소송"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