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양희은, 떠난 母 향한 그리움…"유골함 보니 울컥, 한 줌으로 돌아갈 인생"

댓글0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장인영 기자) 가수 양희은이 떠난 모친을 향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12일 양희은은 "엄마를 뵈러...갔다"며 "유골함을 보니 또 울컥한다. 이렇게 한 줌으로 돌아갈 인생인 것을!"이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 속 양희은은 모친의 유골함 앞에 서 있다. 어머니를 향한 양희은의 사무친 그리움이 누리꾼들의 마음을 먹먹하게 한다.

앞서 양희은은 지난달 4일 모친상을 당했다. 가수 양희은과 배우 양희경의 어머니 윤순모 씨는 지난해 10월 서울 서대문구 모두예술극장에서 열린 2023 문화예술발전 유공 시상식에서 '예술가의 장한 어버이상'을 직접 수상하기도 했으나 3개월 만에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당시 양희은은 "엄마가 떠나셨네. 이렇게 가실 줄 몰랐는데. 연말연시에 당신 자손들 두루두루 다 보셨다. 잘 잡숫고 일상을 변함없이 유지하시다가"라며 어머니의 젊은 사진을 올린 뒤 "이제는 더 이상 엄마가 안 계신 집. 울타리 없이 허전하기만 하네. 안녕, 엄마"라고 말했다.

사진=양희은

장인영 기자 inzero62@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스타투데이백일섭, 졸혼 이유…“엄마 4명, 내 자식들에게 같은 아픔 줄 수 없었다”(‘아빠하고 나하고’)
  • 텐아시아'현역가왕' 콘서트, 3주째 매진 실패지만…전유진 인기는 고공행진[TEN이슈]
  • 스포츠서울임창정 잇달은 수난사…주가 조작 연루 1년만에 연기학원 ‘먹튀’ 논란 “임창정과 무관” 해명
  • 스포티비뉴스"월수입 240만원→170만원 적금" 양세형, 109억 건물주 이유 있었네[종합]
  • 매일경제황정음, SNS 의미심장한 글의 결론은 파경...“이혼 소송 진행 중” (공식입장)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