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박소희 13점…여자농구 하나원큐, 신한은행 꺾고 4위 굳히기

댓글0
SBS

▲ 4쿼터 신한은행 김진영의 슛을 블록하는 하나원큐 박소희

여자프로농구 부천 하나원큐가 지난 시즌 신인왕 박소희의 '깜짝 활약'을 앞세워 플레이오프 진출 희망을 부풀렸습니다.

하나원큐는 12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우리WON 2023-2024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인천 신한은행과 원정 경기에서 61-57로 이겼습니다.

4위 하나원큐는 5위 신한은행과 승차를 2경기로 벌리면서 플레이오프에 나갈 수 있는 4위 수성에 성공했고, 두 팀과 상대 전적에서도 4승 1패로 우위를 확정했습니다.

하나원큐는 남은 5경기에서 3승을 거두면 신한은행이 5전 전승을 하더라도 4위가 될 수 있습니다.

하나원큐 박소희의 경기 막판 고비 때 활약이 하나원큐에 승리를 안겼습니다.

박소희는 55-53으로 앞서던 경기 종료 5분을 남기고 공격 제한 시간에 쫓긴 상황에서 양인영의 패스를 받아 골밑 득점에 성공했고, 4점 앞선 종료 4분 전에는 신한은행 김진영의 골밑 슛 시도를 블록한 데 이어 종료 2분 전에도 다시 김진영의 골밑 돌파를 쳐내며 블록을 추가했습니다.

박소희는 팀이 2점 앞선 종료 48초 전 미들슛을 꽂아넣어 4점 차를 만들어 승리를 사실상 확정했습니다.

박소희는 이날 13점, 5리바운드, 2어시스트, 2블록슛을 기록했고 양인영(15점)과 김정은(13점)도 팀에 귀중한 승리를 안겼습니다.

(사진=WKBL 제공, 연합뉴스)

이성훈 기자 che0314@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SBS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더팩트[요지경 축구] 손흥민·이강인의 훈훈한 '투샷'은 '끝'이 아니고 '시작'
  • 스포티비뉴스"류현진 한국행, 최고의 FA 2등급 선발 잃었다" ML 구단들도 영향, 선택지 하나 줄었다
  • 이투데이‘타이거 우즈’ 아들, 프로 무대 도전…PGA투어 1차 예선 출전
  • YTN[뉴스라이브] 손흥민-이강인 화해...차기 대표팀 감독은 누구?
  • OSEN"특A급 유망주 가장 많은 팀인데…류현진까지, 한화 무서워졌다" 우승 감독도 계획 수정, LG 최다승 포기

쇼핑 핫아이템

AD